밀양시, '매주 수요일은 Flower day'...코로나19 화훼농가 지원
밀양시, '매주 수요일은 Flower day'...코로나19 화훼농가 지원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3.26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는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행사가 취소되거나 축소돼 지역 화훼농가의 어려움이 커지자 이를 함께 이겨내고자 매주 수요일마다 '수요일은 Flower day' 행사를 가진다고 밝혔다.

시는 행사를 위해 인건비, 운송비 부담으로 인해 폐기되기 전인 꽃을 기부받아 한 다발씩 소포장으로 판매한 후 당일 판매 수익금은 재배 농가에 전달한다.

25일 밀양시청 중앙 로비에서 열린 이 날 행사에도 많은 직원들이 참여해 성황리에 진행됐다.

밀양시는 앞으로도 희망 농가에 한해서 관내 유관기관 등으로 확대해 꽃 소비 촉진 행사를 지속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승영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가정의 날을 맞아 정시에 퇴근하는 직장인이 매주 수요일 Flower day에 사가는 한 다발의 꽃은 코로나19로 스트레스를 받는 가족들에게도 치유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