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종의 목리연 성공코칭 - 성공과 실패는 자신의 생각에 달려 있다
이상종의 목리연 성공코칭 - 성공과 실패는 자신의 생각에 달려 있다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4.0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들이 꿈을 이루지 못하는 단 한 가지 이유는 그들이 생각을 바꾸지 않고 결과만 바꾸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존 맥스웰

“우리의 삶은 의도된 대로 움직인다. 당신이 의도하지 않으면 타인이 의도한 대로 움직인다.”

생각이란 사전적 의미로는 사람이 머리를 써서 사물을 헤아리고 인식하고 판단하는 작용이나, 어떤 것에 대한 의견이나 느낌을 말한다.  또 생각하는 것은 어떤 결론을 얻으려는 의식의 과정이며 목표에 이르는 방법을 찾으려고 하는 정신 활동이다. 또 외부의 자극에 대한 단순반응이 아닌, 어떻게 이해하고 말하고 행동해야 할 것인가를 헤아리는 활동이다.

생각은 전적으로 뇌의 작용이다. 우리는 뇌를 통해 생각하고, 움직인다. 뇌는 신체를 인식하고 자신을 의식하며 세상을 인지하고 느끼고 판단한다. 뇌의 활동은 개개인의 특성을 구성하는 모든 것이다. 뇌의 사고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기능이 기억인데 이 기억에 관여하는 기관은 주로 해마이고 전두엽 등과 연결된 무수한 신경세포망이 종합적으로 작용하여 생각을 만들어 낸다.

사고의 유연성은 신경세포망에서 이뤄지는 뉴런과 시냅스의 연결 강도에 따라 달라진다. 사고를 많이 하면 할수록 신경세포망을 연결하는 힘은 점점 강해지고 기억력도 크게 향상된다. 머리를 쓰면 쓸수록 좋아진다는 우리 조상들의 말씀이 맞다는 얘기다.

이상종  유니크마케팅랩, 목리연연구소 소장


생각이라는 것은 눈에 보이지 않지만 공중에 퍼져 있는 전파처럼 특정 진동수를 가지고 공간에 흐르고 있다. 조화로운 생각은 우리에게서 밖으로 나가 다른 사람에게 좋은 영향을 미치고, 나쁜 생각은 다른 이들에게 나쁜 영향을 준다. 이것은 우리 몸에 있는 우주 에너지가 우리 마음을 통하여 흘러나와 밖으로 발산되는 원리이다. 물론 그 생각을 어떻게 받아들이는가는 다른 사람들의 자유의지에 달려 있다.

자신의 현재는 과거에 스스로 선택하고 키워 온 생각의 결과이다. 그러므로 미래는 현재 생각하는 내용에 따라 결정된다. 사람의 성품과 기질도 마음속에 품고 있는 생각에 따라 결정된다. 자신의 생각들을 모두 합한 것이 곧 성격이다. 우리의 모든 행위는 생각이라는 보이지 않는 씨앗에서 생겨나며, 무의식적인 언행들도 그 생각에서 비롯된다. 사람은 자기 생각의 주인이자 성격 형성의 주체이며, 삶의 조건과 운명을 결정하는 당사자이다.

생각이 얼마나 중요한가는 여러분도 잘 아는 성공한 사람들의 말에서 찾을 수 있다. 여러분이 어떤 사람이 되고 싶은지, 자신의 꿈을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등을 생각해 보라. 자신의 성공과 실패는 자신의 생각에 달려 있다. 아무런 생각이 없는 것도 문제지만 자신의 미래를 결정짓는 생각을 가볍게 여길 수 있겠는가?

이상종 
유니크마케팅랩, 목리연연구소 소장


서울에서 출생하여 한성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한양대학교 사회학을 전공하였다. 대학 졸업 후 중견기업의 구매담당자로 일하다 미디어 관련 프랜차이즈 사업에 관여하여 그 당시 최초로 전국 300여 개 체인망을 구축하여 프랜차이즈 사업을 널리 알리는 데 성공하였다. 이를 기반으로 소자본 창업 및 체인사업 관련 경영컨설턴트로 활동하면서 다수 유명브랜드를 창출하였다.

이후 프랜차이즈경영연구원 원장을 역임하면서 체인사업경영, 중소기업 경영전략, 마케팅 전략, 소상공인 사업관리에 대한 자문과 함께 대기업 및 중소기업, 주요 대학교, 지자체 및 공기업 등에서 강의 활동을 하였다.

현재는 유니크마케팅랩의 대표와 평생교육사, 뇌교육사로서 삶과 꿈, 성공, 인성 및 사회교육심리에 대한 연구와 함께 강의 활동을 하고 있다. 그간 다양한 분야(사회, 교육, 심리, 자기계발, 뇌, 문학, 예술, 과학, 종교 등)의 수천 권의 책을 섭렵하면서 터득한 것과 다양한 사람들과의 경험을 바탕으로 《목·리·연》이란 책을 쓰고 제2의 인생을 열어 가고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