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남부교육지원청, '장애인과 더불어 함께 프로그램 시즌 3' 추진...지원 대상·분야 확대
서울남부교육지원청, '장애인과 더불어 함께 프로그램 시즌 3' 추진...지원 대상·분야 확대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07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산하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재환)은 5∼11월까지 6개 시민단체(유관기관)와 손잡고 '장애인과 더불어 함께 프로그램 시즌 3'를 추진한다.

'장애인과 더불어 함께 프로그램 시즌 3'는 2020년 주민참여예산지원사업으로 선정돼 경제·환경적으로 어려운 장애 학생부터 장애 성인, 그리고 장애인 가족들에게 평생교육 참여 기회 제공을 통해 학습권을 보장하고 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 지원체제를 구축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

'장애인과 더불어 함께 프로그램'은 교육지원청 최초로 장애인 평생교육 참여 기회 제공을 위해 2018년부터 주민참여예산지원사업에 선정되면서 진행된 사업이다.

우수한 사업 효과성을 인정받으며 2019년과 2020년 3년 연속 주민참여예산지원사업으로 선정됐다.

018년 시즌 1에서는 장애학생과 장애 성인을 위한 지원이 이루어졌으며 2019년 시즌 2에서는 지원 대상을 장애인 가족까지 확대해 평생교육 참여 기회 확대의 폭을 더욱 넓혔다.

특히 올해 시즌 3에서는 지원 대상뿐만 아니라 지원 분야까지 확대해 기초학력, 문화예술, 생화 체육 분야까지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과 학습동아리를 지원한다.

이번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남부교육지원청은 예산 관리와 홍보 및 모니터링을, 시민단체(유관기관)는 학습자 관리와 함께 프로그램을 운영을 맡는 등 철저한 역할 분담을 통해 총 6개 기관, 5개 프로그램, 3개 학습동아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주목할 프로그램으로 ㈔서울장애인부모연대 금천지회와 함께하는 장애학생과 가족이 참여하는 '흥겨운 풍물-특별한 어깨동무', 청담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하는 장애 학생의 사회성 향상을 위한 '연극 놀이-오감 만족' 등이 있다.

대표적인 학습동아리는 금천장애인종합복지관과 함께 하는 장애 학생의 경제 지식 함양을 위한 '청소년 방과 후 프로그램 경제야 놀자' 등이 있다.

남부교육지원청 김재환 교육장은 "지난해보다 역량을 집중해 내실 있는 운영과 지원을 통해 장애인 학습권 보장에 기여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장애인을 위한 평생교육 참여 기회 확대를 통해 삶을 가꾸는 서울교육 실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