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평판지수 하락하며 한 계단 내려서... 2020년 4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5위
종근당, 평판지수 하락하며 한 계단 내려서... 2020년 4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5위
  • 문혜경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08 0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보툴리눔 톡신 시장 진출을 선언 '원더톡스' 판매 나서
문화예술과 더불어 아름다운 나눔 실천

종근당이 지난 3월 보다 총 브랜드평판지수의 하락률을 보이며,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에서 순위 상승에 실패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28일 “제약 상장기업 116개 브랜드에 대해 2020년 3월 26일부터 2020년 4월 27일까지의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00,299,05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종근당이 5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되며,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3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19,543,839개와 비교하면 16.10%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5위, 종근당 브랜드는 참여지수 320,841 소통지수 1,684,981 커뮤니티지수 743,703 시장지수 204,64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954,168 로 분석되었다. 지난 3월 브랜드평판지수 7,329,291와 비교하면 59.69% 하락했다.

​​구 소장은 “종근당 브랜드는 전체 1위의 커뮤니티지수와 전체 2위의 소통지수를 획득했다”며, 이어 ”다만, 시장지수는 선두와는 큰 격차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종근당이 국내 보툴리눔 톡신 시장 진출을 선언했으며, 휴온스를 새 사업 파트너로 낙점했고 이달부터 '원더톡스' 판매에 나섰다. 이어 신규 브랜드로 시장 문을 두드리지만 관련 사업 경험은 풍부하며, 2013년부터 작년까지 휴젤과 손잡고 톡신 제제를 판매한 경험도 있다. 특히 기존 뷰티&헬스 사업과의 시너지, 최근 톡신 시장 제반 환경을 고려하면 성장 여력은 충분하다는 것이 중론이며, 추후 정식으로 균주를 도입해 사업을 확대할 가능성도 있다.

더불어 종근당은 지속가능경영을 실현하고자 신약개발을 비롯해 나눔을 통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문화예술을 지속적으로 후원해 꾸준히 메세나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단순히 보여주기식의 일회성 후원을 넘어 장기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제공해 사회와 기업이 공유할 수 있는 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특히 2011년부터 투병 중인 환자와 가족들을 위해 전국 주요 병원을 직접 방문하는 ‘오페라 희망이야기 콘서트’와 환아들을 위한 ‘키즈 오페라’ 공연을 진행 중이며, 현재까지 59회의 오페라 콘서트와 182회의 키즈 오페라 공연을 진행 오페라를 통해 문화예술을 나누는 것에 앞장서고 있다.

덧붙여 하이투자증권이 올해 종근당의 매출액을 지난해보다 10% 성장한 1조1,874억원, 영업이익은 6.5% 증가한 794억원으로 예측했으며, 위장 질환 치료제인 케이캡, 골다공증 치료제 프롤리아의 판매 증가가 외형성장을 이끌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파악하고 있으며, 제약 상장기업 CMG제약, JW생명과학, JW신약, JW중외제약, KPX생명과학, 경남제약, 경동제약, 경보제약, 고려제약, 광동제약, 국제약품, 내츄럴엔도텍, 넥스트BT, 노바렉스, 녹십자, 녹십자웰빙, 뉴트리, 대봉엘에스, 대성미생물, 대웅, 대웅제약, 대원제약, 대한뉴팜, 대한약품, 대화제약, 동구바이오제약, 동국제약, 동성제약, 동아에스티, 동화약품, 디에이치피코리아, 메드팩토, 메디포럼제약, 메지온, 명문제약, 바이넥스, 바이온, 보령제약, 부광약품,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비씨월드제약, 비피도,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제약, 삼아제약, 삼일제약, 삼진제약, 삼천당제약, 서울제약, 셀트리온, 셀트리온제약, 셀트리온헬스케어, 신신제약, 신일제약, 신풍제약, 씨케이에이치, 씨티씨바이오, 아미노로직스, 안국약품, 안트로젠, 알리코제약, 압타바이오, 에스텍파마, 에스티팜, 에이치엘비생명과학, 에이치엘사이언스, 에이프로젠 H&G, 에이프로젠제약, 엔지켐생명과학, 영진약품, 옵티팜, 우리들제약, 우진비앤지, 유나이티드제약, 유유제약, 유한양행, 이글벳, 이수앱지스, 이연제약, 일동제약, 일성신약, 일양약품, 제일바이오, 제일약품, 조아제약, 종근당, 종근당바이오, 중앙백신, 지엘팜텍, 지트리비앤티, 진바이오텍, 진양제약, 코미팜, 코스맥스비티아이, 코스맥스엔비티, 코썬바이오, 코오롱생명과학, 큐브앤컴퍼니, 테라젠이텍스, 티움바이오, 파마리서치프로덕트, 팜스빌, 퓨쳐켐, 하나제약, 하이텍팜, 한국유니온제약, 한독, 한미사이언스, 한미약품, 한올바이오파마, 현대약품, 화일약품, 환인제약, 휴메딕스, 휴온스, 휴온스글로벌에 대해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