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2020 밀양 하늘에서 담다' 사진집 발간...드론 항공촬영 자료집
밀양시, '2020 밀양 하늘에서 담다' 사진집 발간...드론 항공촬영 자료집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23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밀양시가 시민들이 접하기 힘든 항공사진으로 '2020 밀양! 하늘에서 담다' 사진집을 자체적으로 발간했다고 21일 밝혔다.

'2020 밀양! 하늘에서 담다' 사진집은 밀양시청 공보 전산담당관실에서 시정 홍보 사진을 담당하고 있는 이원범 주무관의 작품이다.

2020년 밀양을 살아가고 있는 시민들의 생활상과 주택, 도로, 하천, 농경지, 임야 등 16개 읍·면·동, 336개 행정리 마을을 드론을 이용해 하늘에서 담았다고 시는 전했다.

이원범 주무관은 이번 사진집 발간을 위해 2018년 3월부터 2020년 4월 초까지 2년간 개인 시간을 할애해 사진을 촬영했다.

4월에서 5월 두 달 간 편집, 교정 작업을 거쳐 5월 20일 267페이지 풀 컬러판으로 700권의 사진집을 발행해 주요 기관 및 관내 학교에 배부했다.

이번 사진집은 시민들의 생활상과 주택, 도로, 하천 등을 생생한 사진으로 남겨 먼 훗날 중요한 역사적 자료와 교육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보 전산담당관실 이원범 주무관은 "밀양 르네상스 시대 개막에 맞춰 힘찬 미래도시로 시시각각 변모해가는 밀양의 현재 모습을 기록으로 남기고자 이 일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일호 시장은 발간사를 통해 "드론으로 촬영한 16개 읍·면·동 336개 행정리의 현재 모습이 먼 훗날 우리 자손들이 마주하게 될 밀양과 과거의 밀양을 비교해보는 중요한 역사적 자료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