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2020 지자체 평가 행정서비스 전국 5위 달성
보성군, 2020 지자체 평가 행정서비스 전국 5위 달성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24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보성군은 한국지방자치학회와 한국일보가 공동주관하는 2020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에서 행정서비스 부문 전국 5위를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다.

지난 19일 발표된 2020년 지자체 평가는 보건복지, 지역경제, 문화관광, 안전, 교육 부문을 지표로 삼고 농어촌 82개 지자체를 평가했다.

군은 행정서비스 전 분야에서 고른 득점을 받아 군부 5위에 올랐다.

군은 2019년 20위를 기록, 1년 만에 15단계가 올라 상위권에 랭크되는 기염을 토했다.

또한 종합평가 상위권에는 영광, 기장, 울진 등 원전 효과로 재정역량이 좋은 지자체가 포진하고 있는 가운데 군은 높은 행정서비스 점수로 종합평가에서 11위를 차지하며 행정 서비스 강자의 면모를 보여줬다.

특히 안전분야에서 군은 2018년부터 행정안전부 주관 재난관리평가 최우수기관, 전라남도 다산안전 대상 수상 등 재난 안전 분야에서 전관왕을 차지하며 위기 대응 능력이 탁월하다는 평가가 지배적이었다.

또한 전국 최초로 읍면 단위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끌어내는 등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을 보여준 바 있다.

또한 이번 코로나19 상황에서 김철우 보성군수는 전국 시장 군수 중 가장 먼저 봉급 반납을 선언했다.

전국 최초로 마스크 의병단을 구성 전 군민에게 면 마스크를 무료 제작 배부하는 등 군민 안전을 최우선 과제로 군정을 운영하고 있다.

김철우 군수는 "군민 중심의 군정 운영이 이번 결과를 통해 나타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군민의 의중이 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안전, 복지, 문화 등 전방위에서 군민 만족도를 높이며 군민의 마음을 움직이는 최고의 행정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