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시, '민원상담콜센터' 개소... 시정업무 전반 상담
경기 광주시, '민원상담콜센터' 개소... 시정업무 전반 상담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2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광주시는 지난 28일 시범운영을 마친 광주시 민원상담콜센터를 정식 개소했다. 코로나19에 따라 별도 개소식은 개최하지 않았다.

민원상담콜센터에 따르면 시범운영 한 달간 총 1만4천141건, 1일 평균 707건의 전화민원을 받았으며 이 중 상담사가 1만2천72건(85.4%)을 직접 처리했다. 담당 부서에 전달해 처리한 건수는 2천69건(14.6%)으로 나타났다.

시는 해당 기간 코로나19 관련 재난지원금 등 문의가 급증함에 따라 통화대기 시간 지연 등 불편이 있었으나 콜센터 시스템 테스트 및 안정화, 민원처리 방안 개선 등 조기 안정화를 위해 노력했다.

시 관계자는 "향후 상담 분야를 지속 확대하고 직접처리 민원을 늘려 '원 콜, 원 스톱' 처리로 광주시민의 불편을 해소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담에서 끝나지 않고 시민의 목소리를 전달하는 시민 중심의 감동 행정을 구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광주시 민원상담콜센터는  평일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6시 30분까지 운영하며 여권, 세무, 대중교통, 민방위, 생활 불편 민원 등 시정업무 전반을 상담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