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삼천포 보조체육관' 개관식 가져
사천시, '삼천포 보조체육관' 개관식 가져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5.30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사천시(시장 송도근)는 29일 삼천포종합운동장 지내에 '삼천포 보조체육관'을 완공하고 개관식을 가졌다.

개관식에는 코로나19로 참석자를 최소화해 송도근 사천시장, 이삼수 시의회 의장, 도의원, 시의원, 체육회 임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삼천포 보조체육관은 국비 9억원 등 총사업비 35억원이 투입돼 1동, 연면적 1천375㎡(2층) 규모로 건립됐으며 2019년 8월 첫 삽을 뜨고 10개월의 공사 기간을 거쳐 올해 4월 준공됐다.

1층에는 체육관, 체력단련실, 사무실, 휴게실, 샤워실이 있으며 2층은 공조실, 기계실 등을 갖추고 있다.

시 관계자는 "삼천포 보조체육관은 전문체육인 훈련과 각종 대회 보조 경기장으로 활용할 계획으로 우리 시 체육 발전은 물론 부대시설로 체력단련실도 갖추고 있어 전지 훈련팀 유치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