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현, 참여지수 폭등하며 '여덟 계단' 올라서...2020년 5월 가수 브랜드평판 7위
백현, 참여지수 폭등하며 '여덟 계단' 올라서...2020년 5월 가수 브랜드평판 7위
  • 정차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6.02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소 백현, 솔로 앨범 선주문 73만장...‘자체 최고”
백현, 아이튠즈 하트도 삼켰다...68개 지역 1위
엑소 백현, ‘딜라이트’ 초동 70만장 돌파...주간 음반 차트 1위

백현이 총 브랜드평판지수 상승률을 보이며, 지난 4월에 비해 여덟 계단 순위 상승하며 7위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음원을 선보이고 있는 가수 50명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4월 28일부터 2020년 5월29일까지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01,702,578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백현이 7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가수 브랜드평판지수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로 분류하고 긍부정비율 분석과 평판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분석되었다”며 “지난 2020년 4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13,148,767개보다 10.12%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7위, 백현 브랜드는 참여지수 1,156,755 미디어지수 542,628 소통지수 839,800 커뮤니티지수 885,29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424,476로 분석되었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2,275,155와 비교하면 약 50.52% 상승했다.

구 소장은 “백현 브랜드는 높은 참여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미디어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백현 브랜드는 ‘으르렁’, ‘Obsession’, ‘Love Shot’, ‘Tempo’, ‘LOVE ME RIGHT’, ‘CALL ME BABY’ 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는 보이그룹 엑소의 메인보컬이다. 엑소의 유닛 ‘EXO-CBX (첸백시)’로도 활약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2016년 SBS 드라마 ‘달의 연인 – 보보경심 려’에 출연하여 연기를 선보이며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백현은 지난 5월 25일 발매한 두 번째 미니앨범 ‘딜라이트’로 수많은 기록을 세우는 중이다. 지난 24일 기준 선주문량 73만 2297장을 기록하며 엄청난 인기를 입증했다. 덧붙여 지난 25일 6시 발매 이후 음원 사이트 벅스의 실시간 차트 1위, 멜론 2위, 지니 5위, 소리바다 6위에 진입하는 등 상위권을 차지했다. 작년 7월 발매한 첫 솔로 앨범 ‘시티 라이츠’도 50만장 이상 팔리고 국내외 음원차트 정상을 차지해 화제였는데 이를 뛰어넘는 기록을 달성 중이다.

이어 백현은 글로벌 차트 1위도 석권했다. 미국, 캐나다, 프랑스, 아랍에미리트, 칠레, 노르웨이, 터키 등 전 세계 68개 지역 1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의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에서 판매량 10만장을 넘어 단숨에 1위를 차지했으며 발매 3시간 38분 만에 앨범 판매애 2백만위안을 돌파했다.

덧붙여 QQ뮤직에서 올해 한국 가수 앨범 첫 ‘더블 플래티넘’에 이어 ‘트리플 플래티넘’에도 등극하며 남다른 기록을 세우고 있다. 앞으로 남은 기간동안 또 어떤 기록을 세워 팬들을 놀라게 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5월 가수 브랜드평판 1위부터 30위까지 순위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영탁, 오마이걸, 아이유, (여자)아이들, 백현, 강다니엘, NCT, 아이즈원, 레드벨벳, 송가인, 태연, 지코, 에이핑크, 폴킴, 위너, 청하, 마마무, 수호, 거미, 조이, 볼빨간사춘기, 김재환, ITZY, 다비치, 찬열, 펀치, 노을, 김필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