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TV 포장재 업사이클링 공모전 주목받아
삼성전자 TV 포장재 업사이클링 공모전 주목받아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6.04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 포장재를 활용해 업사이클링(Up-cycling) 제품을 만들어 보는 '에코펫하우스챌린지(EcoPetHouseChallenge)' 공모전이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주목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부터 전 세계에 판매되는 라이프스타일 TV의 포장 박스에 도트(Dot) 디자인을 적용하고 도안을 제공해 소비자가 원하는 모양으로 잘라내 조립할 수 있도록 ‘에코 패키지’를 만들었다.

‘에코펫하우스챌린지’는 에코 패키지를 활용해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는 반려동물 집이나 소형 가구를 디자인하고 제작해 봄으로써 ‘환경 보호’라는 가치를 소비자가 직접 실천해 볼 수 있도록 삼성전자가 마련한 업사이클링 공모전이다.

응모 방법은 오는 30일까지 에코 패키지로 작품을 만든 후 SNS에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3장 이상의 작품 사진을 업로드하면 되며, 포장 박스 상단의 QR코드를 통해 반려동물 집, 리모컨 수납함, 책꽂이 등 다양한 소형 가구 제작법을 확인할 수 있어 누구나 손쉽게 참여 가능하다.

에코 패키지가 적용된 삼성 라이프스타일 TV를 구매한 소비자는 해당 포장재를 활용해 공모전에 참여할 수 있으며, 이 밖에 삼성닷컴 홈페이지에 에코 패키지를 신청해 응모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응모자 전원에게 발달장애인 예술가를 발굴하는 ‘키뮤스튜디오’와 함께 제작한 에코백·뱃지·메모패드 등 ‘세이브 더 월드(Save The World)’ 한정판 에디션을 제공한다.

또한, 우수작을 출품한 9명을 선정해 마사지체어·보드장·테이블·협탁 등 자연 친화적 가구브랜드로 알려진 ‘카레클린트’ 제품을 상품으로 증정한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