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새롬동에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 첫 개장
세종시, 새롬동에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 첫 개장
  • 김현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6.13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2일 로컬푸드 직매장 3호점 건립 예정부지 인근 새롬동 세종 성요한성당 옆 도로변에서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을 첫 개장 했다.

이번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은 2022년도 상반기 중 개장 예정인 로컬푸드 직매장 3호점 건립에 앞서 2 생활권 시민들이 로컬푸드를 근거리에서 구매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출하대기 농가 입장에서는 직매장 입점에 앞서 농산물의 기획생산, 품질관리 등 사전준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은 이날부터 오는 10월 말까지 매주 금요일마다 15시부터 19시까지 개장하며 출하대기 300여 농가 중 50여 농가가 참여한다.

기존 운영하는 로컬푸드 직매장과는 달리 농업인들이 주도적으로 현장 직거래 형태로 운영하기 때문에 현금결제만 가능하다.

시는 이번 새롬동을 시작으로 7월 이후에는 고운동, 소담동에서도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신문호 로컬푸드과장은 "찾아가는 로컬푸드 직매장 운영 통해 2 생활권 시민들의 로컬푸드 구매 욕구가 일정 부분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생산자와 소비자의 애로사항과 의견을 충분히 청취해 발전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