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김민주, 커뮤니티지수 획득하며 선두권 도전... 2020년 6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6위
아이즈원 김민주, 커뮤니티지수 획득하며 선두권 도전... 2020년 6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6위
  • 장현하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6.26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중심' 아이즈원 김민주, MC 합류 포스터 공개…13일 첫방

아이즈원, '환상동화' 컴백과 동시에 음원 차트 1위… 뜨거운 인기 입증

아이즈원 김민주가 지난 5월에 비해 총 브랜드평판지수 급격한 상승률을 보이며,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에서 16위로 올라섰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20년 5월 19일부터 2020년 6월 20일까지 걸그룹 개인 51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77,914,872개를 추출하여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 행동분석을 가지고 만든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한 결과, 아이즈원 김민주가 16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걸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과 브랜드평판 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하였다.”며 “지난 2020년 5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81,567,366개와 비교하면 4.48%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16위, 아이즈원 김민주 브랜드는 참여지수 363,346 미디어지수 106,902 소통지수 361,294 커뮤니티지수 387,726 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219,267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659,296 와 비교하면 약 84.93% 증가하였다.

구 소장은 “아이즈원 김민주는 높은 커뮤니티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미디어지수를 보였다”고 밝혔다.

아이즈원 김민주 브랜드는 얼반웍스이엔티 소속 연예인으로 대한민국과 일본에서 활동하는 걸그룹 IZ*ONE에서 서브 보컬과 래퍼를 맡고 있다. 아이즈원과 위즈원이 함께한 잊을 수 없는 콘서트 현장부터 유닛 신곡 녹음현장, 신곡 안무연습, 현장 리허설 장면들의 비하인드를 담은 ’아이즈온미 : 더 무비‘가 네이버 영화 평점 1위를 했다.

아이즈원 김민주 브랜드는 기존 음악중심의 MC인 SF9 찬희, 스트레이 키즈 현진과 3MC 체제로 지난 13일 방송되는 MBC '음악중심'에서 첫 호흡을 맞추었다. 제작진은 “새롭게 MC로 합류한 아이즈원 김민주에게 거는 기대가 크다. 특히 기존 MC인 SF9 찬희, 스트레이 키즈 현진과 함께 선보일 3MC의 풋풋한 케미가 프로그램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그룹 아이즈원이 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음원 차트 정상에 오르며 성공적인 컴백을 알렸다. 타이틀곡 ‘환상동화’는 아이즈원의 다채로운 아름다움을 표현한 시네마틱 EDM 댄스곡이다. 마법 같은 힘을 통해 마음 깊이 간직했던 꿈이 현실로 이뤄지고 마침내 동화 속 주인공이 된 이야기처럼 이번 타이틀곡 역시 음원 차트 1위를 장악해 명실상부한 아이즈원의 뜨거운 인기를 또 한 번 실감케 했다. 그동안 발표하는 곡마다 음원 차트 최정상을 휩쓴 것은 물론 각종 기록들을 경신하며 대세 그룹의 자리를 견고히 다진 아이즈원이 앞으로 또 어떤 기록으로 글로벌 팬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20년 6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오마이걸 아린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2020년 5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81,567,366개와 비교하면 4.48%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20.01% 하락, 브랜드이슈 19.38% 상승, 브랜드소통 12.54% 하락, 브랜드확산 39.35% 상승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