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독보적인 참여지수 획득하며 ‘선두’ 도전은 계속...2020년 6월 가수 브랜드평판 2위
임영웅, 독보적인 참여지수 획득하며 ‘선두’ 도전은 계속...2020년 6월 가수 브랜드평판 2위
  • 정차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7.02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뽕숭아학당' 임영웅, 못하는 게 뭐야? 연기력까지 '찐진(眞)’

‘팬잘알’ 청년피자, 임영웅 모델 선정 기념 이벤트 진행

임영웅이 부른 '보고싶다', 음원으로 만난다

임영웅이 총 브랜드평판지수 하락률에도 불구하고 가수 브랜드평판 순위 방어에 성공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가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5월 26일부터 2020년 6월 27일까지 빅데이터 141,041,058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임영웅이 2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로, 가수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가수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했다”며 “지난 2020년 5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01,702,578개보다 38.68%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2위, 임영웅 브랜드는 참여지수 6,509,791 미디어지수 2,067,752 소통지수 1,780,911 커뮤니티지수 2,716,45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3,074,912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3,489,442와 비교하면 약 3.07% 하락했다.​

​구 소장은 “임영웅 브랜드는 전체 1위의 참여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소통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구 소장은 “임영웅 브랜드는 ‘이제 나만 믿어요, 어느 60대 노부부이야기, 바램’ 등의 음원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임영웅 브랜드는 지난 3월 엄청난 인기를 받으며 종영한 TV조선의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진’의 영광을 차지하며 대중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트로트가수이다. 임영웅 브랜드만의 깔끔하고 구성진 목소리로 많은 팬층을 확보하며 대세로 떠올라 현재까지 연예계에 섭외 1순위의 인기를 보여주고 있다.

임영웅은 지난 1일 방송된 TV CHOSUN ‘뽕숭아학당’ 8회에서 남다른 연기력을 보이며 즉석 상황극을 이끌어나가 화제다. 지난 방송분에서는 트롯맨 F4가 조선시대 의상으로 환복하고 사극 분장을 하는 등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 촬영을 준비하는 모습이 생생히 담겼다. 윤상호 감독은 임영웅에게 카리스마 있는 모습이 ‘무사의 상’이라며 기대를 드러냈다. 해당 방송분에서 평민 역을 맡은 임영웅은 “내 비록 평민이지만 다음 드라마에서 주연으로 돌아와 너희들에게 복수를 할 것이야”라고 말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임영웅이 ‘청년피자’의 광고모델로 발탁되면서 청년피자에서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청년피자 X 임영웅 응원메세지’ 이벤트는 청년피자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한 후 이벤트 게시물 댓글에 응원의 메세지를 남겨 참여할 수 있다. 이외에도 청년피자는 오는 9일부터 임영웅의 포토카드 증정 이벤트 등 다양한 협업을 펼칠 예정이다. 청년피자 관계자는 “임영웅씨를 브랜드의 전속모델로 발탁하면서 팬들의 뜨거운 반응에 인기를 실감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연예계에서 대세로 자리잡은 임영웅의 엄청난 인기를 또 한 번 증명한 셈이다.

또한 임영웅이 부른 노래들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6월 24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 7회분에서 트롯맨 F4가 함께 부른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와 임영웅이 부른 ‘보고싶다’ 등을 포함한 음원이 지난 1일 낮 12시에 공개됐다. 해당 방송분에서 임영웅만의 목소리로 채운 ‘보고싶다’를 들은 전광렬은 “노래를 듣고 가슴이 떨려온다”며 “가슴으로 부르시는 것 같다”고 극찬한 바 있다. 음원공개에 이를 기다리던 팬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잇따르고 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6월 가수 브랜드평판 1위부터 10위까지 순위는 방탄소년단, 임영웅, 강다니엘, 김호중, 블랙핑크, 영탁, 트와이스, 아이즈원, 아이유, 이찬원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