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양약품, 평판지수 폭등하며 16계단 뛰어 올라... 2020년 6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5위
일양약품, 평판지수 폭등하며 16계단 뛰어 올라... 2020년 6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 5위
  • 문혜경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7.03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치료제 임상3상 착수
단백질 섭취 필요로 하는 중년층 위해 ‘바로프로틴Q(큐)’ 출시

일양약품이 지난 5월 보다 총 브랜드평판지수의 상승률을 크게 보이며,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에서 5위권에 깜짝 진입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25일 “제약 상장기업 120개 브랜드에 대해 2020년 5월 24일부터 2020년 6월 24일까지의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115,495,960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일양약품이 5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되며,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시장지수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5월 제약 상장기업 브랜드 빅데이터 83,723,158개와 비교하면 37.95%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구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 대화량으로 측정 된다”며, 이어 “브랜드의 마케팅 시장지표 분석과 한국브랜드모니터의 정성평가도 포함했다”고 설명했다.

5위, 일양약품 브랜드는 참여지수 2,420,065 소통지수 695,810 커뮤니티지수 193,933 시장지수 235,58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545,391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739,033과 비교하면 379.73% 상승했다.

구 소장은 “일양약품 브랜드는 우수한 참여지수를 획득했다”며, 이어 ”다만, 시장지수는 선두와는 큰 격차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일양약품이 코로나19 치료제 슈펙트에 대해 지난 5월 러시아 임상 3상 승인을 받았으며 6월 초순경 러시아로 선적해 첫 확진자 투약을 앞두고 있으며, 국내 코로나19 치료 후보 물질이 임상3상에 착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어 임상은 러시아1위 제약사 알팜이 맡으며 러시아와 벨라루스의 11개 기관에서 145명의 코로나19 확진자에게 2주간 슈펙트를 투약해 치료 효과를 확인할 계획이다.

더불어 단백질 섭취를 필요로 하는 중년층을 위해 바로프로틴Q(큐)를 출시했다. 이어 바로프로틴Q큐 는 중장년층의 단백질 공급에 역점을 둔 맞춤형 제품으로 한 포 분량(약 40g)에 고함량 단백질 20g과 칼슘, 마그네슘, 프락토올리고당, 비타민B6, 나이아신, 판토텐산 등 7가지 핵심기능성 원료로 설계됐다.

또한 최근 환절기 때마다 일교차가 심해지면서 나빠지는 코 건강이나 알레르기 등을 케어하는 데 도움이 되는 ‘코비365’를 출시했다. 이어 특허받은 3중 기능성 원료로 코비365를 제조해 판매 중이며, 현재 1차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주 원료인 구아바잎 추출물은 식약처에서 인정 받은 기능성 원료이며, 이 외 여러 복합물이 모두 4주간 인체시험을 거치며 콧물 등의 증세가 개선되는 결과를 보였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파악하고 있으며, 제약 상장기업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헬스케어, 신풍제약, 일양약품, 셀트리온제약, 부광약품, 대웅제약, 대웅, 유한양행, 녹십자, 한미약품, 종근당, 고려제약, 현대약품, 제일약품, 국제약품, JW중외제약, 뉴트리, 대원제약, 한미사이언스, 메지온, 동화약품, 코미팜, 보령제약, 메드팩토, 한올바이오파마, 에이프로젠제약, 에이치엘비생명과학, 동국제약, 조아제약, 명문제약, 영진약품, 엔지켐생명과학, 카이노스메드, 광동제약, 휴온스, 경남제약, 일동제약, 콜마비앤에이치, 신일제약, 바이넥스, 옵티팜, 삼성제약, 진양제약, 대한뉴팜, 지트리비앤티, 코오롱생명과학, 한독, 에스티팜, 에스씨엠생명과학, 테라젠이텍스, 압타바이오, 브릿지바이오테라퓨틱스, 삼천당제약, CMG제약, 동아에스티, 동구바이오제약, 동성제약, 안트로젠, 티움바이오, 하나제약, 중앙백신, 제일바이오, 종근당바이오, 우리들제약, 유나이티드제약, 휴온스글로벌, JW생명과학, 파마리서치프로덕트, 비씨월드제약, JW신약, 녹십자웰빙, 삼진제약, 유유제약, 대화제약, 이연제약, 화일약품, 경동제약, 씨티씨바이오, 에스텍파마, 휴메딕스, 넥스트BT, 이수앱지스, 안국약품, 드림씨아이에스, 아미노로직스, 삼일제약, 신신제약, 서울제약, 경보제약, 한국유니온제약, 삼아제약, 환인제약, 노바렉스, 메디포럼제약, 대한약품, 에이치엘사이언스, 알리코제약, 이글벳, 우진비앤지, 지엘팜텍, 일성신약, 큐브앤컴퍼니, 대봉엘에스, 진바이오텍, 에이프로젠 H&G, 내츄럴엔도텍, 바이온, 코스맥스비티아이, 퓨쳐켐, 대성미생물, 하이텍팜, 디에이치피코리아, 코스맥스엔비티, KPX생명과학, 씨케이에이치, 비피도, 팜스빌, 코썬바이오에 대해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