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킨구하리 "턱∙이마 여드름 원인 다양해… 피부 진정 찾아야"
스킨구하리 "턱∙이마 여드름 원인 다양해… 피부 진정 찾아야"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7.14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굴에 올라오는 이마, 턱 여드름 등은 부위별 그 원인이 다양하다. 턱 여드름, 이마 여드름처럼 특정 부위에 난 여드름을 없애기 위해서는 그 원인을 파악하고, 생활 속에서 건강한 피부 관리를 위한 노력을 이어가야 한다.

특히 자극 받은 피부를 진정시키고 피부가 스스로 회복할 수 있는 자정능력을 높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여드름 피부 세안 후에는 크림, 앰플 등을 이용해 충분한 수분 보충을 해줘야 한다.

스킨구하리는 순한 성분들이 자극 받은 피부의 진정을 도와주는 리바이브 테라피 N.F 앰플을 선보이고 있다

스킨구하리  관계자는 "아시아티코사이드, 마데카식애씨드, 아시아틱애씨드 총 3가지의 시카 성분을 기본으로 한 저자극 여드름 화장품이다. EWG 그린등급의 원료를 사용하여 어린아이부터 어른들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 리뉴얼을 거치며 정제수 대신 피부 진정에 도움을 주는 병풀잎수를 베이스로 사용해 영양성분을 한층 높였다. 세라마이드 장벽 케어가 각질층을 빈틈 없이 연결, 피부를 건강하게 가꿔주는 역할을 해준다"라고 덧붙였다.

관계자는 “턱이나 이마 여드름처럼 피부 관리가 중요한 이들에게는 시카 등 피부 진정에 도움을 주는 성분 화장품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건강한 피부로 회복을 도와주는 화장품 성분을 꼼꼼히 살펴보고 사용하길 권장한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