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 높은 참여지수 보였지만 두 계단 내려와...2020년 8월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 8위
조세호, 높은 참여지수 보였지만 두 계단 내려와...2020년 8월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 8위
  • 정차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04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퀴즈' 황상만 형사→정우성까지, 역대 최고 시청률 경신

'집쿡라이브' 이특 "조세호X규현과 호흡 완벽, 기회 된다면 다시 나오고파"

조세호가 총 브랜드평판지수 하락률을 보이며, 지난 7월에 비해 순위 두 계단 하락해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 8위로 내려왔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국민들에게 사랑받는 예능 방송인 50명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7월 1일부터 2020년 8월 1일까지 예능 프로그램 브랜드 빅데이터 31,278,244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조세호가 8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로,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7월 예능인 브랜드 빅데이터 31,405,228개와 비교하면 0.40%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8위, 조세호 브랜드는 참여지수 313,450 미디어지수 106,128 소통지수 234,640 커뮤니티지수 169,84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24,060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997,573보다 17.39% 하락했다.

​구 소장은 “조세호 브랜드는 높은 참여지수와 소통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미디어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조세호 브랜드는 2001년 데뷔한 SBS 6기 공채 개그맨으로 현재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 ‘온앤오프’, Olive 예능 프로그램 ‘집쿡라이브’ 등에 고정 출연하며 맹활약하고 있다.

지난 30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조세호가 고정 출연 중인 tvN 예능프로그램인 ‘유 퀴즈 온 더 블록’이 전국 유료플랫폼 가입 가구 시청률 평균 3.5%, 순간 최고 4.6%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8년 프로그램 론칭 이후 역대 최고 시청률이며 ‘유 퀴즈 온 더 블록’이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음이 입증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다양한 직업군의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직업의 세계’ 특집으로 진행됐으며 영화배우, 웹툰 작가, 호텔 도어맨, 디지털 장의사, 형사 등의 직업을 가진 이들의 일상과 인생 이야기가 펼쳐졌다. ‘유 퀴즈 온 더 블록’에서 유재석의 편안한 진행과 더불어 조세호와의 케미스트리, 다양한 주제와 토크 등 여러 방면에서 시청자들의 미소를 자아내는 ‘유 퀴즈 온 더 블록’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이 잇따르고 있다.

이어 지난 2일 방송된 ‘집쿡라이브’에서 조세호는 공동 진행자 규현, 게스트 이특과 함께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 서로 장난기 넘치는 티키타카를 이어가는가 하면 온라인 수강생들의 질문에도 엄청난 리액션으로 화답하며 웃음을 안겼다. 이에 시청자들은 “요리 방송이 아니라 예능”이라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냈다. 이날 방송은 네이버TV 기준 생방송 누적 조회수 6만여 명을 기록하며 '집쿡라이브' 역대 최고 수치를 돌파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8월 예능 방송인 브랜드평판 1위부터 30위까지 순위는 유재석, 박나래, 김신영, 장도연, 송해, 안정환, 이영자, 조세호, 강호동, 팽현숙, 이수근, 김종국, 이상민, 이광수, 이효리, 송지효, 박명수, 김성주, 안영미, 김희철, 김숙, 이경규, 노홍철, 김종민, 양세형, 서장훈, 김구라, 유희열, 정형돈, 지상렬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