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니온(MONYON), 한국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와 모니코인의 상장을 위한 계약 체결
모니온(MONYON), 한국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와 모니코인의 상장을 위한 계약 체결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0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니온(MONYON)은 한국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와 블록체인 기반의 '전당대출과 럭셔리 제품 구독경제를 위한 플랫폼'인 모니온코인(MNO)의 상장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모니온코인(MNO)은 브랜딩 및 온라인 시스템 개발 경력 20년 이상의 실력을 보유한 모니온의 임직원이 전당대출 브랜드 런칭 및 시스템개발의 경험을 바탕으로 야심차게 준비해온 프로젝트이다.

모니온코인(MNO)은 명품, 자동차 등 담보대출을 취급하는 금융기관(모니대부)과의 제휴를 통해 코인 홀더들에게 안정적인 보상과 프로젝트에 따른 추가 보상을 한다.

모니온코인(MNO)은 연내에 중고명품 렌탈 서비스를 시작으로 스포츠카, 호텔, 리조트, 요트 등 럭셔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 단계 높은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럭셔리 서비스 플랫폼을 준비 중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