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앤쇼핑, 참여지수 하락하며 ‘빅3’ 내려와... 2020년 8월 홈쇼핑 브랜드평판 5위
홈앤쇼핑, 참여지수 하락하며 ‘빅3’ 내려와... 2020년 8월 홈쇼핑 브랜드평판 5위
  • 문혜경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10 07: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약계층을 위한 차량용 공기청정기 지원
중소기업 전용샵 ‘도미쏠#’ 오픈
박태환수영과학진흥원과 안전수영 프로젝트 진행

홈앤쇼핑이 지난 7월 보다 총 브랜드평판지수의 하락률을 보이며, 홈쇼핑 브랜드평판에서 두 계단 내려섰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4일 “신제품런칭센터와 TV홈쇼핑 7개 브랜드에 대해 2020년 7월 3일부터 2020년 8월 3일까지의 홈쇼핑 브랜드 빅데이터 14,122,255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홈앤쇼핑이 5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로 나누게 되며, 홈쇼핑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2020년 7월 홈쇼핑 브랜드 빅데이터 15,826,701개와 비교하면 10.77%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구 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의 참여와 소통량, 소셜 대화량, 사회공헌분석으로 측정된다”며, 이어 “신제품런칭센터가 진행한 브랜드 유통에 대한 평가도 포함하였다”고 설명했다.

5위, 홈앤쇼핑 브랜드는 참여지수 293,588 미디어지수 432,994 소통지수 189,630 커뮤니티지수 719,318 사회공헌지수 150,03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785,565로 분석되었다. 지난 2020년 7월 브랜드평판지수 2,329,019와 비교하면 23.33% 하락했다.

구 소장은 “홈앤쇼핑 브랜드는 전체 2위의 커뮤니티지수를 획득했다”며, 이어 “다만, 참여지수와 소통지수는 낮은 점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홈앤쇼핑이 강서희망나눔복지재단 등 6개 NGO단체와 함께 ‘차량용 공기청정기 기부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전달식은 홈앤쇼핑이 11억원 상당 차량용 공기청정기 1만3000대를 직매입해 강서희망나눔복지재단 등 6개 협력기관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각 협력기관에서는 이를 저소득주민·장애인·사회복지시설·소상공인 등의 취약계층 및 기관의 봉사차량 등에 이용할 예정이다.

더불어 중소기업 전용 모바일 매장 ‘도미쏠#(샵)’을 오픈했다. 이는 고객들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보다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는 채널을 제공하기 위해 기획되었으며, 홈앤쇼핑은 해당 매장을 통해 중소기업 전문 홈쇼핑으로서 중소기업 판로지원이라는 정체성과 본질에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사단법인 박태환수영과학진흥원과 함께 ‘어린이 생활안전수영 기본교육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난 5월 진흥원과 맺은 유소년 스포츠 활동 참여 및 생활안전 수영 활성화를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MOU)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로 당장은 단체강습이 어렵지만, 올해 하반기 중 약 1600명을 목표로 생활안전수영 교육을 무료로 실시할 예정이다.

덧붙여 부산시와 ‘홈앤쇼핑 컨택센터 부산 신설투자’에 대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홈앤쇼핑은 이번 투자를 통해 2022년까지 비수도권 지역 중 최초로 부산에 컨택센터를 신설하고, 신규인력을 300명 이상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컨택센터 신설은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직접적 투자 효과 외에도 수산식품, 섬유, 화장품 등 지역 주력상품의 판로 확대로도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시는 기대한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국내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파악하고 있으며, 국내 홈쇼핑 롯데홈쇼핑, 현대홈쇼핑, CJ오쇼핑, GS홈쇼핑, 홈앤쇼핑, NS홈쇼핑, 공영홈쇼핑에 대해 브랜드 평판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민자 2020-08-11 14:55:17
5등도 많이했네ᆢ적립금이상으로 젤 비싸게 받는 허젒한 홈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