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치열한 경쟁 속에서 순위 네 계단 상승...2020년 8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9위
비투비, 치열한 경쟁 속에서 순위 네 계단 상승...2020년 8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9위
  • 장현하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12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투비 이창섭, 말년휴가 나왔다..8월 21일 미복귀 전역

비투비 임현식, 오늘(21일) ‘남아있어’ 발표

서은광, 온라인 콘서트 성료 "자랑스런 비투비 될 것"

비투비가 총 브랜드평판지수 상승률을 보이며, 이번 달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순위 상승에 성공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보이그룹 50개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7월 7일부터 2020년 8월 7일까지 빅데이터 40,137,953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비투비가 19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은 보이그룹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브랜드평판 에디터 100명의 브랜드 모니터 분석도 포함되었다”며 “지난 7월 브랜드 빅데이터 48,283,289개와 비교해보면 16.87% 줄어들었다”고 설명했다.

19위, 비투비 ( 서은광, 이민혁, 이창섭, 임현식, 프니엘, 정일훈, 육성재 ) 브랜드는 참여지수 140,536 미디어지수 197,120 소통지수 240,526 커뮤니티지수 211,87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90,056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782,016와 비교하면 1.03% 상승했다.

​구 소장은 “비투비는 높은 소통지수와 커뮤니티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참여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비투비 브랜드는 2012년 데뷔한 7인조 보이그룹이다. '너 없인 안 된다', '그리워하다', 'MOVIE', '괜찮아요'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한 실력파 아이돌이다. 비투비는 현재 이민혁, 이창섭, 임현식, 정일훈, 육성재 5명의 멤버가 군복무를 하고 있다. 최근 멤버 서은광은 군복무를 마치고 솔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29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비투비 이창섭은 최근 말년 휴가를 나와 부대 복귀 없이 오는 8월 21일 전역을 맞이한다. 비투비 이창섭은 지난 2019년 1월 14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해 논산훈련소에서 기초군사훈련을 마친 뒤 국방부 근무지원단 군악대대에서 군악병으로 복무했다. 이로써 비투비 멤버 중 리더 서은광에 이어 두 번째 군복무를 마치게 됐다.

이어 비투비 임현식이 오늘(21일) 디지털 싱글 '남아있어'를 발표한다. '남아있어'는 임현식이 단독 작사, 작곡, 편곡한 곡으로 직접 연주한 어쿠스틱 기타에 특유의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가 더해져 임현식의 솔직하고 따뜻한 감정이 전해지는 곡이다. 더불어 이번 디지털 싱글에는 임현식이 지난 2018년 KBS 2TV 예능프로그램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 선보인 자작곡 '너를 안고 있으면'이 수록돼 팬들의 뜨거운 반응이 예상된다.

덧붙여 비투비 서은광은 지난 18일 오후 5시 2020 서은광 온라인 콘서트 'FoRest : WALK IN THE FOREST'를 개최하고 글로벌 팬들과 만났다. 약 120분 동안 풀 밴드 사운드로 진행된 이번 공연에서 서은광은 장르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무대와 깜짝 이벤트로 팬들에게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8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1위부터 20위까지 순위는 방탄소년단, 엑소, 세븐틴, NCT, SF9, 틴탑, 아스트로, 슈퍼주니어, AB6IX, 샤이니, 베리베리, 뉴이스트, 더보이즈, 온앤오프, 스트레이 키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골든차일드, 인피니트, 비투비, 몬스타엑스톤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