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피씽 대응업체 제로데이, 몸캠피싱 및 유포협박 피해자 구제활동 실시
몸캠피씽 대응업체 제로데이, 몸캠피싱 및 유포협박 피해자 구제활동 실시
  • 김상민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13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기기가 발전하고 있는 가운데, 컴퓨터 해킹은 물론 개인정보 보안에 중대한 위협을 가하는 핸드폰 해킹까지 각종 해킹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러한 범죄들 대부분은 부정적인 방법으로 금전 갈취를 목적으로 이뤄진다.

대표적인 범죄 수법으로는 이른바 몸캠피싱이 있다. 몸캠피싱은 여성을 가장하여 남성에게 접근하고 남성의 호기심을 자극해 음란한 화상채팅을 요구해 남성 신체의 일부분을 노출하게 만든 뒤, 이를 녹화하여 유포하겠다는 협박을 통해 금품을 요구한다.

특히 금전적인 피해와 더불어 해킹한 개인정보를 이용해 피해자의 주변 지인들과 가족들에게도 피해를 끼치며 이로 인해 당사자들은 정신적인 피해도 치명적으로 작용해 정상적인 사회생활을 유지하기가 힘들어진다.  영상통화사기, 동영상 유포협박 등의 몸캠피싱을 당하고 있다면 경찰 신고와 동시에 보안 전문업체의 도움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

보안 전문업체 제로데이는 몸캠피싱 대응센터를 전문적으로 운영하며 체계적인 동영상 유포 차단 솔루션을 제공, 피싱 피해자들을 구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제로데이에서는 범죄 패턴을 정확히 파악하여 그들의 컴퓨터 서버에 접근, 문제 영상을 변형 또는 삭제함으로써 피해자들의 유포협박의 늪에서 구해낸다. 또한 24시간 차후 모니터링 서비스를 통해 자칫 2차, 3차 피해로 번질 수 있는 경우를 차단하고 있다.

업체 관계자는 “몸캠피싱에 당했다면 협박범에게 대응할 것이 아니라 신속히 보안 업체와 경찰에 알려야 한다”며 “동영상을 유출되기 전에 제거할 수 있는 솔루션과 기술력을 가지고 있는 업체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제로데이의 몸캠피씽 대응 서비스 외에도 휴대폰 해킹, 영통사기 등 각종 사이버 범죄에 대한 정보와 대응 솔루션을 마련해두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