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캐피탈, 평판지수 큰 폭으로 상승하며 ‘탑3’ 가시권... 2020년 8월 캐피탈 브랜드평판 4위
KB캐피탈, 평판지수 큰 폭으로 상승하며 ‘탑3’ 가시권... 2020년 8월 캐피탈 브랜드평판 4위
  • 김예지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8.21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금융그룹, 호우피해 고객 금융지원 나선다
한국GM과 8월 한달간 쉐보레 콤보 할부 프로그램 진행
캐딜락과 '에스컬레이드 체인지 업' 리스 선착순 협업

KB캐피탈이 3위 아주캐피탈과의 평판지수 격차를 대폭 좁히며 캐피탈 브랜드평판 4위 자리를 유지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국내 캐피탈 브랜드에 대해 2020년 7월 14일부터 2020년 8월 13일까지의 캐피탈 브랜드 빅데이터 6,733,87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참여와 소통, 미디어, 커뮤니티, 사회공헌지표를 측정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한 결과, KB캐피탈이 4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 커뮤니티가치, 사회공헌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 국내 여신전문금융(캐피탈) 브랜드평판 분석에서는 참여가치와 미디어가치, 소통가치, 커뮤니티가치, 사회공헌가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며, “지난 2020년 7월 캐피탈 브랜드 빅데이터 5,631,436개와 비교하면 19.58% 증가했다”고 평판했다.

또한, 구 소장은 “캐피탈은 은행, 증권, 보험처럼 금융회사의 한 카테고리로 법령상 용어는 '여신전문금융'이다. 캐피탈사는 '여신전문금융업을 영위하는 여신전문금융회사'로 캐피탈업은 단순히 돈을 빌려주는 대출성 사업이 아닌 실물경제와 산업 지원을 기반으로 한 여신업무에 바탕을 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4위, KB캐피탈 ( 대표 황수남 ) 브랜드는 참여지수 214,940 미디어지수 75,876 소통지수 61,492 커뮤니티지수 121,915 사회공헌지수 149,84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24,067로 분석되었다. 지난 7월 브랜드평판지수 475,303와 비교하면 31.30% 상승했다.

구 소장은 “KB캐피탈은 전체 2위의 참여지수와 사회공헌지수 및 3위의 커뮤니티지수를 기록했다”며, “브랜드평판지수가 큰 폭으로 상승하며 3위 아주캐피탈과의 평판지수 격차를 좁히고 5위 한국캐피탈과의 격차는 더 벌어졌다”고 덧붙였다.

지난 6일 KB금융그룹이 장마철 집중호우 피해 지역 복구와 피해 고객들의 금융비용 부담 완화를 위한 지원에 나섰다. KB금융은 KB금융지주와 KB국민은행, KB증권, KB손해보험, KB국민카드, KB캐피탈이 총 5억원의 기부금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 해당 기부금은 재해구호물품 지원과 수해 피해지역 복구 등에 사용된다. 계열사별로도 피해 고객들을 위한 금융지원 활동에 쓰일 예정이다.

더불어, KB캐피탈이 한국GM과 손을 잡고 쉐보레 차량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콤보 할부 프로그램을 이번 8월 한 달간 진행한다. 프로그램은 말리부, 스파크, 트랙스, 이쿼녹스를 포함한 주요 8개 차종을 대상으로 한다.

이어, KB캐피탈이 캐딜락코리아와 협업하여 에스컬레이드 차량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Change up(체인지 업)' 운용 리스 프로그램을 선착순 진행한다. 신형 차량 교체는 선착순 제도가 진행되며, 5세대 에스컬레이드 신형은 국내에 내년 출시될 예정이다. 자세한 문의는 KB캐피탈 상담전화로 가능하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8월 캐피탈 브랜드평판 1위부터 17위까지 순위는 현대캐피탈, 하나캐피탈, 아주캐피탈, KB캐피탈, 한국캐피탈, 롯데캐피탈, BNK캐피탈, 신한캐피탈, 효성캐피탈, JB우리캐피탈, NH농협캐피탈, IBK캐피탈, OK캐피탈, 애큐온캐피탈, KDB캐피탈, JT캐피탈, DB캐피탈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