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평판지수 하락하며 신한카드에 자리 내줘... 2020년 9월 신용카드 브랜드평판 3위
현대카드, 평판지수 하락하며 신한카드에 자리 내줘... 2020년 9월 신용카드 브랜드평판 3위
  • 문혜경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9.15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500억원 규모 그린본드 발행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디지털 역량 활용 소비자보호 선도
태풍 피해 금융지원 프로그램 시행

현대카드가 지난 8월 보다 총 브랜드평판지수의 하락률을 보이며. 신용카드 브랜드평판에서 한 계단 내려섰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9일 “국내 신용카드 브랜드에 대해 2020년 8월 8일부터 2020년 9월 8일까지의 신용카드 브랜드 빅데이터 34,318,930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현대카드가 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미디어가치, 소통가치, 커뮤니티가치, 사회공헌가치로 나누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신용카드 브랜드평판지수는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 CEO지수로 분석하였다”며, “지난 8월 신용카드 브랜드 빅데이터 35,510,252개와 비교하면 3.35% 감소했다”고 평판했다.

또한 구 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의 출처와 관심도, 소비자의 관심과 소통량, 이슈에 대한 커뮤니티 확산, 콘텐츠에 대한 반응과 인기도로 측정 된다”며. 이어 “금융기관에 대한 소비자보호 평가지표와 CEO 활동에 대한 평가지표, 한국브랜드모니터의 브랜드채널 마케팅평가도 포함되었다”고 설명했다.

3위, 현대카드 ( 대표 정태영 ) 브랜드는 참여지수 1,452,713 미디어지수 606,460 소통지수 928,611 커뮤니티지수 952,554 사회공헌지수 351,179 CEO지수 320,238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4,611,754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5,628,198과 비교하면 18.06% 하락했다.

​구 소장은 “현대카드 브랜드는 전체 1위의 참여지수, 커뮤니티지수를 획득했다”며, 이어 “다만, 미디어지수는 낮은 점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현대카드가 원화 그린본드를 발행했으며, 지난해 8월에 이어 두 번째 그린본드 발행이다. 국내 기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발행한 이번 원화 그린본드는 1년 2개월에서 10년 만기 채권으로, 총 4500억 원 규모다. 이어 그린본드는 환경 개선과 신재생 에너지 프로젝트 등 친환경 사업에 쓰이는 자금을 조달하는 목적으로 발행하는 채권이며, 현대카드는 이번에 조달한 자금을 현대·기아차의 전기차와 수소차, 하이브리드 차량 등 친환경 차량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현대카드는 정기적으로 그린본드를 발행해 정부의 친환경 자동차 정책과 국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 활성화에 앞장설 방침이다.

더불어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디지털 역량을 활용해 선제적인 소비자보호를 이끌고 있다. 이어 금융감독원과 함께 업계 최초로 ‘온라인 고객 패널 간담회’를 개최했으며, 전사적 디지털화를 추구하는 정태영 부회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소비자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자 ‘고객과의 화상회의’ 방식을 도입해 고객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특히 현대카드는 이러한 고객패널 간담회뿐 아니라 실시간 문자 메시지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고객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이를 서비스에 반영하고 있다.

또한 태풍 마이삭으로 피해를 입은회원을 대상으로 금융지원에 나선다. 이어 태풍 피해를 입은 회원의 신용카드 결제 대금을 최대 6개월까지 청구 유예해주며, 청구가 미뤄지는 기간 발생한 이자와 연체료 등은 전액 감면된다. 또 올 11월까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고객이 대출 상품을 신청할 경우 금리를 최대 30% 우대해준다.

덧붙여 M포인트몰 ‘프리미엄 전용관’에 영국의 대표 명품 브랜드인 버버리가 입점한다. 이어 프리미엄 전용관은 현대카드 레드와 그린 회원만이 결제 가능한 쇼핑 공간으로, 해외 직구 상품이나 리미티드 에디션 등 유니크한 브랜드와 상품 등을 제공한다.

한편,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2020년 9월 신용카드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에 대해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3.32% 상승, 브랜드이슈 0.36% 하락, 브랜드소통 24.39% 상승, 브랜드확산 22.45% 하락, 브랜드공헌 26.73% 하락, CEO평가 19.87% 상승했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