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종의 목리연 성공코칭 -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올바른 믿음과 신념
이상종의 목리연 성공코칭 -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올바른 믿음과 신념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9.18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믿음이란 사물이나 현상에 대해 자기가 이미 정한 대로 생각하는 것 혹은 어떤 사실이나 사람을 믿는 마음이다. 신념은 어떤 것에 대해 믿음보다 더 확실하게 믿고 추종하는 것이며, 굳게 믿는 마음이다. 신념은 반복적 생각과 마음으로 믿음이 강해진 것이다. 잠재의식도 신념의 결과이다.

한 번 믿음이 형성되기까지 시간이 걸리고 어려운 것처럼 그 믿음을 바꾸는 것도 그만큼 어렵다. 그러나 이 믿음도 자신이 어떻게 생각하고 느끼느냐에 따라 쉽고 빠르게 바꿀 수 있다.

앞 장에서 우리는 우주, 자연, 인간, 두뇌, 생각 등에 대해서 얘기하였다. 이것들은 자신의 꿈을 이루기 위해서 믿어야 할 내용들이다. 이 책을 읽으면서 많은 생각을 했을 것이다. 자신을 비춰보기도 했을 것이다. 설사 이해가 안 되고 믿기지 않는 내용이라도 당신 자신을 위하여 믿어야 한다. 이러한 믿음과 자신의 꿈이 실현될 수 있다는 믿음 혹은 신념이 있어야 한다.

이상종  유니크마케팅랩, 목리연연구소 소장

믿음이 약한 것은 자신의 믿음에 대한 불신 때문이며, 자신의 능력과 사고에 한계를 두기 때문이다. 우리가 생활하면서 내리는 결정들은 이미 형성되어 있는 경험과 믿음에서 나온다.

그런데 그 믿음은 확실한 지식이나 근거들이 아닌 착각과 편견에서 나오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므로 우리의 꿈을 성취하려면 자신의 믿음에 대한 재조정이 필요하다. 즉 자신의 믿음이 어디서 어떻게 나왔는지 냉정하게 파악해야 한다. 믿음은 우리의 마음, 감정이나 행동뿐만 아니라 몸에도 상당한 영향을 준다. 마음의 힘이 얼마나 큰지를 앞에서 본 것처럼 잘못된 믿음은 당신을 파괴할 수도 있다.

대부분의 사람은 객관적이고 합리적이라고 해서 믿고 선택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가 믿고 싶은 것을 믿는다. 즉 반드시 이성적으로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감정이 결부되어 생각하는 것이다. 따라서 감정적으로 공감을 하지 못하면 거짓이라도 믿는다.

그러나 우리의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싫어도 해야 하는 것들이 존재한다. 우리가 믿고 싶은 것만 믿고 하고 싶은 일만 해서는 자신의 꿈을 성취하는 것이 불가능하다. 이 말이 틀린 것인지 맞는 것인지 우리의 주변을 살펴보자. 크고 작건 간에 자신의 꿈을 이룬 이들은 자신이 하고 싶은 많은 것들을 기꺼이 포기하였다. 그들은 숱한 유혹과 장애물이 있어도 포기하지 않고 목표를 향한 일에 몰두하였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올바른 믿음과 신념이다. 즉 우주의 원리, 자연의 법칙, 인간의 특성에 대한 믿음을 바탕으로 우리의 꿈은 반드시 실현된다는 신념이다. 우리는 이러한 신념이 부족하기 때문에 꿈을 이루지 못했다.

이상종 
유니크마케팅랩, 목리연연구소 소장

서울에서 출생하여 한성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한양대학교 사회학을 전공하였다. 대학 졸업 후 중견기업의 구매담당자로 일하다 미디어 관련 프랜차이즈 사업에 관여하여 그 당시 최초로 전국 300여 개 체인망을 구축하여 프랜차이즈 사업을 널리 알리는 데 성공하였다. 이를 기반으로 소자본 창업 및 체인사업 관련 경영컨설턴트로 활동하면서 다수 유명브랜드를 창출하였다.

이후 프랜차이즈경영연구원 원장을 역임하면서 체인사업경영, 중소기업 경영전략, 마케팅 전략, 소상공인 사업관리에 대한 자문과 함께 대기업 및 중소기업, 주요 대학교, 지자체 및 공기업 등에서 강의 활동을 하였다.

현재는 유니크마케팅랩의 대표와 평생교육사, 뇌교육사로서 삶과 꿈, 성공, 인성 및 사회교육심리에 대한 연구와 함께 강의 활동을 하고 있다. 그간 다양한 분야(사회, 교육, 심리, 자기계발, 뇌, 문학, 예술, 과학, 종교 등)의 수천 권의 책을 섭렵하면서 터득한 것과 다양한 사람들과의 경험을 바탕으로 《목·리·연》이란 책을 쓰고 제2의 인생을 열어 가고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