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지호, 커뮤니티지수 상승하며 단숨에 ‘19위’로 올라서... 2020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9위
오마이걸 지호, 커뮤니티지수 상승하며 단숨에 ‘19위’로 올라서... 2020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9위
  • 장현하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10.23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마이걸 지호, 트렌디한 패션 센스에 눈길..작고 예쁜 얼굴에 심쿵

‘대세 of 대세’ 오마이걸, 2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여자 아이돌

오마이걸 지호가 총 브랜드평판지수 상승률을 보이며, 지난 9월에 비해 무려 스물세 계단 상승해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9위에 올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걸그룹 개인 510명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9월 17일부터 2020년 10월 17일까지 측정한 브랜드 빅데이터 75,469,921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오마이걸 지호가 19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 평판지수는 걸그룹 개인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며 “지난 2020년 9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 빅데이터 69,642,975개와 비교하면 8.37%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19위, 오마이걸 지호 브랜드는 참여지수 602,623 미디어지수 58,462 소통지수 155,256 커뮤니티지수 100,014이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916,354로 분석되었다. 지난 9월 브랜드평판지수 632,693와 비교하면 44.83% 상승했다.

구 소장은 “오마이걸 지호는 높은 참여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미디어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오마이걸 지호는 2015년 데뷔한 가수로 ‘비밀정원’, ‘다섯 번째 계절’, ‘BUNGEE’, ‘불꽃놀이’, ‘살짝 설렜어’, ‘Dolphin’ 등의 대표곡을 보유하고 있는 걸그룹 오마이걸의 리드보컬이자 리드댄서이다.

오마이걸 지호가 일상을 공유했다. 지난 22일, 오마이걸 지호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지호는 롱 스커트와 라이더 자켓, 빅 백으로 코디한 채 자연스러운 포즈를 취했다. 지호만의 트렌디한 가을 패션에 많은 이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덧붙여 오마이걸이 2년 연속으로 올해 가장 빛나는 여자 아이돌에 선정됐다. 오마이걸은 지난 12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여자 아이돌 부문을 수상했다. 이로써 오마이걸은 2년 연속으로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여자 아이돌 부문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으며, 명실상부 ‘대세 of 대세 걸그룹’의 입지를 굳혔다. 오마이걸은 “너무 감사 드리고 저희 음악과 무대를 많이 좋아해주시는 것 같아 영광이다.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는 책임감이 들고,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그룹이 될 수 있도록 매 순간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는 감사의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분석한 2020년 10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부터 30위까지 순위는 블랙핑크 제니, 오마이걸 아린, 블랙핑크 지수, 티아라 지연, 오마이걸 유아, 마마무 화사, 블랙핑크 로제, 블랙핑크 리사, 오마이걸 승희, 우주소녀 보나, 레드벨벳 조이, 소녀시대 서현, 오마이걸 효정, 에이프릴 나은, (여자)아이들 우기, 오마이걸 비니, 레드벨벳 아이린, 아이즈원 장원영, 오마이걸 지호, 레드벨벳 슬기, 이달의소녀 최리, 여자친구 소원, 오마이걸 미미, 소녀시대 태연, 우주소녀 수빈, 우주소녀 루다, 여자친구 신비, 트와이스 나연, 우주소녀 여름, 레드벨벳 예리 순으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