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르, 홈트족 맞춤 홈트레이닝 용품 선보여
안다르, 홈트족 맞춤 홈트레이닝 용품 선보여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10.23 22: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19 장기화로 급증한 홈트족 맞춤 홈트레이닝 용품 인기…
요가매트부터 혈액 순환 돕는 요가링으로 운동와 힐링을 한번에 해결

애슬래저 리딩 브랜드 안다르(대표 신애련)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 속 급증한 ‘홈트족’을 겨냥한 다양한 홈트레이닝 용품을 출시해 화제다.

안다르는 소비자가 집에서도 안전하게 운동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다양한 제품들을 최근 선보였다. 가장 기본적인 용품인 요가매트부터 마사지볼, 폼롤러 등을 출시해 소비자들 사이에 호평을 받고 있는 것. 특히, 소재와 두께를 달리한 3가지 버전의 요가매트는 소비자 사이에 반응이 가장 뜨겁다.

8mm 두께 ‘릴렉스 에어소프트 요가매트’는 운동 초보자와 폭신한 감각을 선호하는 소비자를 위해 제작됐다. 앞면의 중심선은 초보자들이 쉽고 정확하게 밸런스를 잡을 수 있도록 도와준다.   5mm 두께 ‘릴렉스 에어바운스 요가매트’는  중급 이상의 수련자를 위해 개발됐다. 특히 바닥면이 천연고무여서 매트가 밀리지 않아 안정감 있게 고난도 자세를 취할 수 있다.

지난해 출시돼 현재까지도 판매율이 높은 ‘릴렉스 에어라이트 요가매트’는 4mm 두께로 제작돼 우수한 탄성력과 다양한 동작에도 매트가 밀리는 현상이 없다. 스크래치 및 오염에 강해 실내뿐만 아니라 실외 운동 등 활용도가 뛰어나다.

스트레칭 등 신체의 피로를 풀어주는 ‘릴렉스 컬렉션’ 제품도 주목받고 있다.  릴렉스 마사지 스틱, 릴렉스 마사지 싱글볼, 릴렉스 마사지 듀얼볼, 릴렉스 요가링까지 손쉽게 뭉친 근육을 풀어주고 혈액순환을 도우면서 몸과 마음의 힐링의 효과까지 누릴 수 있어 성별 구분없이 선호도가 높다.

안다르 관계자는 "처음으로 제작한 릴렉스 짐볼과 릴렉스 웨이트볼은 출시 약 일주일 정도 됐지만 관심도가 빠른 속도로 상승하고 있다. 두 제품은 흐트러진 신체 균형을 잡아주고 근력을 강화하는 데 효과 만점이다. 특히 1kg의 웨이트볼은 부드럽고 유연한 재질로 제작돼 마사지볼로도 사용 가능하며, 떨어뜨려도 부상 위험이 적어 소비자의 구매가 증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폭력 2020-10-24 11:23:39
광고 좀 그만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