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愚貞 평화를만드는여성회 이사장
李愚貞 평화를만드는여성회 이사장
  • 미래한국
  • 승인 2002.06.1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꼭 알아야할 정보 정확하게 전달
▲ 李愚貞 평화를만드는여성회 이사장
하루가 다르게 좁아지고 있는 오늘날, ‘정보의 홍수’ 속에서 우리가 꼭 알아야 할 정보들을 정확하게 알리는 신문이 필요하다. 창간을 축하드리며 미래한국신문이 이러한 역할을 충분히 감당해내는 고급신문이 되기를 기대한다.(5월30일 작고)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