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산부와 태아 건강…철분, 엽산 등 종합영양제 섭취로 튼튼하게
임산부와 태아 건강…철분, 엽산 등 종합영양제 섭취로 튼튼하게
  • 김민석 기자
  • 승인 2016.11.05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산부가 잘 먹어야 태아도 건강하다’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그러나 막상 임신을 하게 되면 입덧으로 인해 음식을 충분히 먹기 힘들고 신체적 불편감과 피로감 때문에 입맛이 사라지는 경우도 많다.

이런 이유로 많은 산모들이 임산부 종합비타민으로 임신 중 찾아오는 영양 불균형을 해소하곤 한다. 때문에 임산부 비타민으로 알려진 엽산, 철분 등이 함유된 종합영양제는 임산부 선물로도 인기다. 그런데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임산부의 종합비타민 복용은 산모뿐만 아니라 태아의 발달과 저체중아 출산 방지에도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도 델리 MAMS대학 굽타 박사 연구진은 체질량지수 18.5, 헤모글로빈 농도가 7~9g/dl로 영양결핍 가능성이 있는 임산부 200명을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에만 29종류의 비타민과 미네랄이 포함된 종합 영양제를 복용시키고 태아들의 출생 당시 몸무게와 키를 측정했다.

그 결과, 종합비타민 복용 임산부들의 자녀는 미복용군과 비교해 체중은 98g, 키는 0.8cm 더 컸으며, 팔 둘레도 0.2cm 더 굵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미복용 그룹의 산모 중 43.1%가 저체중아를 낳은 반면, 종합비타민제 복용군 산모의 저체중아 출산 비율은 16.2%에 불과했다.

이처럼 건강한 아이를 출산하는 데 도움이 되는 임산부 종합영양제는 저렴한 가격과 높은 함량을 내세우는 합성비타민부터 유기농, 친환경 원료를 사용했다는 고가의 천연원료 멀티비타민까지 다양한 제품이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다.

그중엔 원료 분말을 알약 형태로 만들 때 사용하는 화학 부형제를 일절 사용하지 않은 ‘무(無)부형제 공법’을 적용해 영양소의 파괴를 최소화한 천연 원료 임산부 비타민 영양제도 있다.

그러나 임산부용 종합비타민 영양제들이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다 보니, 제품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 예비 엄마들이 많다. 

이에 대해 비타민 업계 관계자는 “다양한 특장점을 내세운 제품이 많으므로 꼼꼼히 살펴보고 구매하는 것이 현명한 소비자가 되는 길”이라며 “‘락토바실러스(엽산 1%)’처럼 천연 원료명과 영양 성분이 함께 표기됐다면 천연, ‘엽산’(B9)처럼 영양성분만 있다면 합성이다. 표기법이 다르므로 이를 잘 살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건강한 아이를 낳기 위해선 임산부의 균형 잡힌 식생활이 중요하다. 그러나 임신 중엔 신체 변화로 인해 변비나 메스꺼움, 속쓰림 등이 생기기 쉽고 이 때문에 제때 끼니를 챙겨먹기 어렵다. 따라서 임산부라면 종합영양제로 건강한 아이를 출산하는 데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