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한국

[기업분석] 아이디스...영상기기 개발, 제조 및 판매사업

홍수원 기자l승인2016.12.29l수정2016.12.29 10:5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홍수원 기자  kooup@naver.com

아이디스는 1997년 9월 24일에 영상기기 개발, 제조 및 판매사업 등을 영위할 목적으로 설립된 (주)아이디스홀딩스(舊(주)아이디스)가  2011년 5월 27일  임시 주주총회결의를 통해 2011년 7월 1일 인적분할로 개발ㆍ제조ㆍ판매사업부문을 담당할 목적으로 신설되었다.

아이디스가 속해있는 영상보안산업은 크게 카메라 시장, 레코더 시장, VMS(Video Management Software) 시장 등으로 구분이 된다. 아이디스는 1997년 설립 이후 기존 아날로그레코더라고 불리는 DVR 시장에서 전 세계적으로 기술 및 품질에 대해 인정 받아 왔고, 최근 IP 기반 영상보안제품 수요가 확산됨에 따라 레코더 및 고해상도 IP 카메라와 VMS를 포함한 영상보안 토탈 솔루션을 개발, 생산, 판매하고 있다.

아이디스의 IP Camera 기술은 2002년 정부과제부터 축적되어 왔으며, 2009년부터 개발조직과 생산라인을 구축하였고, 2013년 Total Soultion 전략을 수립하면서 주력 제품화 하여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아이디스가 전략 제품으로 운영하고 있는 Fish-eye Camera는 각종 전시회와 데모에서 디와핑 구현 및 e-PTZ 기능으로 2015년 Benchmark Magazine 테스트에서 2위를 차지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아이디스의 IP 제품군중 44%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IP Camera는 향후 신성장 동력으로서 예상된다.

NVR은 DVR의 명성을 그대로 전승하여 산업내 상당한 신뢰를 받고 있는 제품으로서 2014년 Benchmark Magazine 테스트에서 편의성, 디자인, 화질, 안정성 등의 측면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아 1위로 선정되었으며 현재 아이디스의 주력 상품으로 예상된다.

아이디스의 VMS인 iNEX는 장영실상을 수상한 ViSS의 네트워크 버전 후속 제품으로 탁월한 안정성과 UI가 장점으로 평가받고 있다. 일반적으로 H/W에 속하는 IP Camera, NVR 업체와 S/W에 속하는 VMS 업체가 별도로 있는 경쟁사들과 달리 아이디스는 H/W와 S/W를 동시에 개발한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으며, 판매 측면에서는 다양한 가격 정책을 구사할 수 있고 IP Camera 및 NVR과 결합 판매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저작권자 © 미래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수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135-726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129, 4층 (논현동 거평타운)   |   413-120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155(문발동)
Tel : (02)3446-4111  |  Fax : (02)3446-7182  |  사업자 번호 : 220-86-23538  |  상호 : (주)미래한국미디어  |  대표자 : 김범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범수
Copyright © 2017 미래한국.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