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팡, 모바일을 통한 골프 할인가 부킹과 조인 서비스 진행
골팡, 모바일을 통한 골프 할인가 부킹과 조인 서비스 진행
  • 구하영 기자
  • 승인 2017.03.2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날씨가 따뜻해지기 시작하면 각종 레저 스포츠 등 야외 활동도 활발해지게 된다. 특히 골프의 경우 날씨의 영향을 크게 받는 야외 스포츠이기 때문에, 추운 겨울을 지낸 많은 골퍼들은 따스한 봄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날씨만 풀리면 되는 게 아니다. 전국의 유명 골프장은 조금만 늦으면 예약이 힘들어지거나 좋은 시간대를 잡기가 어려워진다.

골팡 관계자는 “골프는 어느정도 장소/계절의 제약이 있는 스포츠인 만큼, 봄/가을처럼 골프를 즐기기 좋은 선선한 계절엔 원하는 시간대의 원하는 골프장을 잡기가 어려울 때가 많다”며, “원하는 골프장에 시간대가 있다 하더라도 그린피가 비싸 주저하게 되는 경우도 많다”고 전했다.

골팡은 골프 할인 부킹, 조인, 패키지 전문 업체다. 해당 업체는 전국 200여개 골프장의 할인 부킹 서비스, 라운딩 시 필요한 동반자 섭외, 국내/해외 골프 투어 패키지 상품 판매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여타 부킹 사이트의 경우 단순히 골프장의 잔여 타임을 사이트에 게재해 놓는 것에 지나지 않아 주말 및 원하는 시간대를 예약하기 어렵고, 그린피가 비싼 편인데 반해 골팡의 경우 미리 시간대를 확보해놓고 있어 주말/주중 좋은 시간대로 예약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단체팀으로 예약하기 때문에 그린피 할인가를 적용 받을 수 있으며, 전화 상담을 통해 각 골프장에 대한 설명을 듣고 내게 적합한 골프장을 찾을 수 있다.

골프는 최소 3~4인 플레이를 필요로 하는 스포츠이기 때문에 함께 라운드할 사람이 없다면 골프를 즐길 수 없다. 때문에 보통 가족, 지인이나 동호회 사람들과 함께 하게 되는데, 팀 구성이 어려운 경우도 많다.

골팡에서는 조인이 활성화 돼 있어 언제든 조인라운드가 가능하다. 일반적으로 골프 조인 시에는 골퍼들이 스스로 찾고 신청하는데 반해 골팡은 담당 직원들이 직접 라운드 조인을 섭외해 주고 있어 언제든 골프 조인이 가능하다.

패키지 역시 눈여겨볼만 하다. 직원 상담을 통해 골프장의 조건에 대해 숙지하고, 나와 맞는 곳으로 골라 1박 2일 골프 패키지를 예약할 수 있다. 여행지 중심의 일반적인 여행사와 다르게 골퍼에게 맞는 골프장을 중심으로 패키지를 찾고, 상담해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골팡 관계자는 “골팡의 모든 서비스는 모바일 어플로도 이용할 수 있게끔 해 골퍼들의 편의성을 높였다”며, “정보가 부족한 많은 골퍼들에게 골팡이 유익하게 쓰일 수 있도록 앞으로도 꾸준히 서비스를 연구/개발하겠다”고 전했다.

골팡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모바일 어플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