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평판] 편의점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GS25, 2위 세븐일레븐, 3위 CU
[브랜드평판] 편의점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GS25, 2위 세븐일레븐, 3위 CU
  • 박지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06.02 0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6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조사결과, 1위 GS25  2위 세븐일레븐  3위 CU 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대한민국 편의점  브랜드중에서  GS25, CU,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위드미,  365플러스,  포시즌마트,  스토리웨이,  씨스페이스 , 하프타임, 로그인 브랜드 평판조사를 하였다.  2017년 5월 1일부터 2017년 6월 1일까지의 편의점 브랜드 빅데이터   10,875,482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평판을 분석하였다. 지난 5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13,245,313개와 비교하면서  17.89 %가 줄어들었다.

▲ 편의점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

브랜드에 대한 평판은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활동 빅데이터를 참여가치, 소통가치, 소셜가치, 시장가치, 재무가치, 사회적 가치로 나누게 된다.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만들어진 지표이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끼리 소통량, 소셜에서의 대화량, 커뮤니티 점유율, 사회적 공헌도를 측정하여 분석하였다. 편의점 브랜드평판 분석은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 사회공헌지수로 구분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했다.  6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미디어지수와 사회공헌지수가 새롭게 포함되었다.

▲ 편의점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

2017년 6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순위는    GS25,  세븐일레븐,  CU,  미니스톱,  위드미,  스토리웨이,  로그인,  365플러스, 씨스페이스,  하프타임,  포시즌  순이었다. 

1위,  GS25 브랜드는  참여지수   1,003,637  미디어지수 853,330  소통지수   1,047,271 커뮤니티지수  705,318 사회공헌지수  40,27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3,649,835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4,117,738  와 비교하면  11.36 % 하락했다.

2위,  세븐일레븐 브랜드는 참여지수   661,072 미디어지수  879,996 소통지수  521,852 커뮤니티지수  451,000  사회공헌지수   46,59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560,517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2,755,554  와 비교하면  7.08 % 하락했다.

3위,  CU 브랜드는 참여지수  503,649  미디어지수  543,208  소통지수  530,359  커뮤니티지수  905,217  사회공헌지수  46,10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528,542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4,293,349  보다   41.11 % 하락했다.

▲ 편의점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6월 편의점 브랜드평판 결과,  GS25 브랜드가 1위로 복귀했다. GS25 브랜드는 최근 급성장하면서 매장수  1만1422개를 기록하고, 1분기 편의점 부문 매출이 1조3820억 원을 기록했다.  3위로 추락한 CU는 김밥 이물질 이슈가 터지면서 빅데이터 부정비율이 증가했다. "라고 평판 분석했다.

▲ 편의점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브랜드의 평판지수를 매달 측정하여 브랜드 평판지수의 변화량을 발표하고 있다. 2017년 6월 편의점 브랜드 평판지수는 2017년 5월 1일부터 2017년 6월 1일까지의 11개 편의점 브랜드  CU,  GS25,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위드미,  스토리웨이,  로그인,  씨스페이스, 365플러스,  포시즌,  하프타임 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