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과 열정의 장 '더와이파트너스 영어스피치대회' 개최
도전과 열정의 장 '더와이파트너스 영어스피치대회' 개최
  • 김민성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06.08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숭실대학교 경제통상대학(학장 이병문)과 연세대학교 영어영문학과가 공동 주최하고, 청년 진로·취업 컨설팅 및 교육 전문기관인 더와이파트너스㈜(대표이사 배헌, 숭실대 경제학과 겸임교수)가 후원하는 '제4회 더와이파트너스 영어 스피치 대회'가 지난 3일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연세대학교 오디토리움홀에서 열렸다.

대니(연세대 UIC 경제), 신재영(연세대 UIC 아시아학부)의 공동사회로 진행된 본 행사에서는 열띤 예선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숭실대 9명, 연세대 10명 등 총 19명의 학생들이 그 동안 준비해 온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250여 명의 청중평가단 및 심사위원 평가를 각각 50%씩 반영한 심사에서 우열을 가리기 힘들 정도라는 호평을 이끌어 냈다.

 

대상은 △숭실대학교 경제학과 김수현(You Can Change You) △연세대학교 생활디자인학과 최윤서(All Women Fall in Love, Even Mothers) △연세대학교 교육학과 최수안(Forget About the Price Tag – Define Your Own Success), 최우수상은 △숭실대학교 영어영문학과 이맑은(Life Is Not a Race) △숭실대학교 경제학과 이성한(Don't be afraid of getting Fs) △연세대학교 UIC 정치외교학과 추지원(Love Yourself Unconditionally), 우수상은 △연세대학교 교환학생(Gothenburg University) Olivia Pernefors(Value Beyond Your Achievements) △숭실대학교 경제학과 길한나래(Be Your True Self) 학생이 수상했다.

특히, 권위적이고 지루한 기존 행사와는 달리 참가자와 청중 모두 열정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축제의 장이었다는 후문이다. 경품 추첨에서는 100여 명의 청중들이 셰프나이프 세트, 바른취업 도서 등 약 400만 원 상당의 상품을 가져가는 행운을 얻었다.

 

본 행사를 주최한 숭실대학교 김대욱 교수(경제학과 학과장)는 기조연설에서 "이번 대회를 통해 기독교 대학인 숭실대와 연세대의 친교를 강화하고, 나아가 학생들의 발표 능력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이러한 영어발표 대회가 지속되고, 그 규모가 확대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대상을 수상한 김수현(숭실대 경제) 학생은 "영어에 대한 두려움이 컸으나 매일 대회에 참가하는 친구들과 함께 연습하면서 자신감을 키울 수 있었고, 늘 용기를 북돋아주신 교수님의 응원에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었다. 앞으로도 많은 학생들이 참여해 더 멋진 모습으로 넓은 세상을 향해 나아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이성한(숭실대 경제학과) 학생은 "참여한 학생들 모두 경쟁을 넘어 정말 잘 되길 바라며, 매일 밤 늦게까지 피드백 해주던 팀원과 선배님들께 고맙고 교수님들께도 감사드린다. 밤새 연세대에서 연습했고, 다들 너무 잘했는데 제가 상을 타게 되어 미안하지만 이런 기회를 만들어 주신 모든 분들께 큰 은혜를 입은 것 같다"고 밝혔다.

우수상을 수상한 길한나래(숭실대 경제학과) 학생은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없었기 때문에 대회에 참가신청을 할 때도 그리고 준비를 시작할 때도 망설였다. 하지만 그럴 때마다 교수님과 이사님 그리고 선배들의 따뜻한 응원에 힘입어 대본도 완성할 수 있었고 무대에 서서 당당하게 영어로 발표를 할 수 있었다. 자신의 한계를 넘어서려고 시작한 도전이었는데, 준비하는 과정에서 힘들어 후회가 될 때도 있었지만 돌아보니 정말 값진 경험이었고 좋은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말했다.

더와이파트너스 이기환 이사는 "앞으로도 대학생들이 취업에 몰두해 스펙 만들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많은 청중 앞에서 자기 표현능력, 커뮤니케이션 능력 그리고 준비 과정에서의 열정적인 자세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 싶다"며 "학생들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대해 대학교에서도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매년 대회 진행에 필요한 전액을 후원하고 있는 더와이파트너스는 청년들의 진로·취업관련 컨설팅 및 교육을 전문으로 하는 기관으로, 모든 학생들이 정말 가고 싶은 회사, 하고 싶은 직업을 선택하는 '바른 취업'을 전파하고 있다. 최근에는 취업전문도서인 '바른취업! 제대로 작성하는 자기소개서, 영문이력서'를 발간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