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평판] 생명보험사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한화생명, 2위 삼성생명, 3위 신한생명
[브랜드평판] 생명보험사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한화생명, 2위 삼성생명, 3위 신한생명
  • 박지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06.19 0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6월 국내 생명보험사 브랜드 평판 조사결과, 1위 한화생명 2위 삼성생명 3위 신한생명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5월 17일부터 2017년 6월 18일까지 18개 국내 보험사 브랜드 빅데이터 8,550,068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참여와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소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보험사별  브랜드평판지수를 산출하였다. 지난 5월 보험사 브랜드 빅데이터 9,074,049개와 비교하면  7.98%  줄어들었다. 

▲ 생명보험사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소셜가치, 커뮤니티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  국내 보험사 브랜드 평판 분석에서는 참여가치와 미디어가치, 소통가치, 커뮤니티가치, 소셜가치로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하였다. 


국내 보험사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순위는  한화생명,  삼성생명,  신한생명,  교보생명,  동양생명,  흥국생명,  미래에셋생명,  라이나생명,  ING생명,  KDB생명,  AIA생명,  현대라이프생명,  메트라이프생명,  알리안츠생명,  푸르덴셜생명,  PCA생명,  DGB생명,  KB생명 순이었다.

▲ 생명보험사 브랜드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

1위,  한화생명 브랜드는 참여지수 517,163 미디어지수  490,941 소통지수 485,001 커뮤니티지수  31,789 소셜지수  304,69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829,591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596,033보다   14.63% 상승했다.

2위,  삼성생명 브랜드는 참여지수 940,064 미디어지수 197,208  소통지수  288,750 커뮤니티지수  23,235 소셜지수 212,00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661,261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1,801,212보다  7.77% 하락했다.

3위, 신한생명 브랜드는  참여지수 570,026 미디어지수  22,176 소통지수 124,806 커뮤니티지수 13,899 소셜지수 88,806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819,713 로 분석되었다.  지난 5월 브랜드평판지수 819,692과 비교해보면  변화가 거의 없다. 

▲ 생명보험사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6월 생명보험사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한화생명이 1위를 기록했다.  생명보험 업체들의 브랜드평판지수가 하락하는 가운데 한화생명은 2개월 연속 상승하면서 1위를 기록했다."라고 평판분석을 했다.

이어 "한화생명은 1946년 설립된 국내 최초의 생명보험사로서, 2002년 한화그룹에 편입되어 2012년 대한생명보험에서 한화생명보험으로 사명을 변경했다. 글로벌 자산운용사로 성장하기 위해 해외사업 부문을 보강하고 있으며, 그 일환으로 한화생명 소속인 뉴욕법인 인수 절차를 진행중이며 천진 FTZ에 WFOE를 설립하고 중국 기금업협회에 PFM으로 등록 준비하고 있다. 매출구성은 보험료수익 63.2%, 이자수익 13.8%, 기타영업수익 9.5%, 외환거래이익 7.1%, 유가증권평가및처분이익 2.5%, 재보험수익 2.5%, 배당금수익 1.3%, 수수료수익 0.2% 등으로 구성된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 생명보험사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 는 국내 보험사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평판지수를 파악했다. 이번 보험사 브랜드 평판조사에서는 삼성생명, 한화생명, 신한생명, 동양생명, 흥국생명, 교보생명, AIA생명, 라이나생명, KDB생명, ING생명, 미래에셋생명, 메트라이프생명, 현대라이프생명, 푸르덴셜생명, 알리안츠생명, KB생명, PCA생명,  DGB생명 을 분석하였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