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평판] 가수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지드래곤, 2위 트와이스, 3위 방탄소년단
[브랜드평판] 가수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1위 지드래곤, 2위 트와이스, 3위 방탄소년단
  • 박지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06.25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지드래곤 2위 트와이스  3위 방탄소년단 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5월 23일부터 2017년 6월 24일까지의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63,006,736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분석을 하였다. 지난 4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83,142,847개보다  24.22% 줄어들었다.

▲ 가수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가수 브랜드평판지수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로 분류하고 긍부정 비율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  

▲ 가수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2017년 6월 가수 브랜드평판 순위는 지드래곤,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싸이, 세븐틴, 마마무, 아이유, 블랙핑크, 러블리즈, 레드벨벳, 여자친구, AOA, 젝스키스, 씨스타, 위너, 태연, 산이, 비투비, 백현, 정은지, 볼빨간사춘기, EXID, 수란, 걸스데이, 지코 순으로 분석되었다. 

1위, 지드래곤 브랜드는 참여지수 2,633,602 미디어지수 1,864,429 소통지수 953,549 커뮤니티지수 1,742,02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193,604 로 분석되었다.  지드래곤 브랜드는 신곡으로 가수 브랜드평판 6월 분석에 1위에 신고했다. 

2위, 트와이스 브랜드는 참여지수 1,270,364 미디어지수 2,122,214 소통지수 1,638,540 커뮤니티지수 1,704,02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6,735,146로 분석되었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5,700,460보다 18.15% 상승했다.

3위, 방탄소년단 브랜드는 참여지수 1,666,583 미디어지수 921,872 소통지수 781,290  커뮤니티지수 1,721,877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091,622 로 분석되었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8,447,188 보다 39.72% 하락했다.

▲ 가수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5월 가수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지드래곤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빌보드 월드앨범 차트 2주 연속 1위 기록을 한국 솔로 가수로는 처음 기록했다. 특히 총 5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에서 지드래곤은 전곡의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하였다. 현재 국내 음악방송에서 방송출연없이 4관왕을 기록중이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지드래곤 브랜드는 키워드 분석결과  '논란, 좋다, 고맙다' 가 높게 나타났고, 링크 분석은 '무제, USB, 빅뱅'이 높게 나타났다.  지드래곤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비율 분석은  긍정비율  52.09%로 분석가 되었다."라고 빅데이터분석하였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평판의 변화량을 파악하고 있다. 이번 브랜드평판조사는 2017년 5월 23일부터 2017년 6월 24일까지의 지드래곤,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싸이, 세븐틴, 마마무, 아이유, 블랙핑크, 러블리즈, 레드벨벳, 여자친구, AOA, 젝스키스, 씨스타, 위너, 태연, 산이, 비투비, 백현, 정은지, 볼빨간사춘기, EXID, 수란, 걸스데이, 지코 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으로 이루어졌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