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평판] 드라마배우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1위 지창욱, 2위 박서준, 3위 김지원
[브랜드평판] 드라마배우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1위 지창욱, 2위 박서준, 3위 김지원
  • 박지훈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07.16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2017년 7월 조사결과, 1위 지창욱 2위 박서준 3위 김지원 으로 분석되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2017년 6월 15일부터 2017년 7월 16일까지 방영한 드라마에 출연중인 배우 50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100,064,895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량, 미디어량, 소통량을 측정하였다. 지난 6월 브랜드 빅데이터 125,441,267개와 비교하면  20.23% 줄었다.

▲ 드라마배우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

브랜드 평판지수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을 평판 분석 알고리즘으로 분석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 소셜가치로 분류하고 가중치를 두어 나온 지표이다.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은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의 출처와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 이슈에 대한 커뮤니티 확산, 콘텐츠에 대한 반응과 인기도를 측정할 수 있다.  

▲ 드라마배우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

2017년 7월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지창욱, 박서준, 김지원, 여진구, 김소현, 주원,  김희선,  남지현,  오연서,  유승호,  김정은, 송하윤, 김영철,  안재홍,  김강우,  엘,  이지훈,  공승연,  이태임,  김선아,  이유리, 이준,  장희진,  조승우,  양세종,  최태준,  배두나,  최윤소,  함은정,  정소민 순이었다.

1위, 지창욱 브랜드는 참여지수 1,337,084 미디어지수 849,072 소통지수 1,217,216 커뮤니티지수  4,243,699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647,071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  11,243,884와 비교하면  31.99% 하락했다. 

2위, 박서준 브랜드는 참여지수 982,159 미디어지수 837,900 소통지수  846,716  커뮤니티지수 2,981,438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648,213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 5,948,494와 비교하면  5.05% 하락했다. 

3위, 김지원 브랜드는 참여지수 1,046,013 미디어지수 634,452 소통지수 915,876 커뮤니티지수 2,919,75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516,096로 분석되었다. 지난 6월 브랜드평판지수 7,829,923와 비교하면 29.55% 하락했다. 

▲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변화추이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7년 7월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에 출연하고 있는 지창욱과 남지현 브랜드가 1위와 8위를 차지했다.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 출연한 박서준과 김지원 브랜드는 2위와 3위,  드라마 '군주 - 가면의 주인'에 출연하고 있는 김소현, 유승호 브랜드가  5위와 10위,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에 출연하고 있는 주원과 오연수 브랜드가 6위와 9위를 차지했다."라고 평판 분석했다.  

이어 "배우 지창욱 브랜드는 드라마뿐만 아니라,  뮤지컬 활동과 더불어 여러 무대를 넘나드는 모습으로 연기 영역을 넓혀가면서 강력한 여성팬 커뮤니티를 구축하고 있다. 현재 중국에서 두 편의 드라마 촬영을 마친 상태이며, 일본 애니메이션 영화 '너의이름은' 더빙판에  타치바나 타키 역을 맡았다"라고 브랜드 분석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 http://www.rekorea.net 소장 구창환 )는 브랜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브랜드 평판의 변화량을 파악하고 있다. 드라마배우 브랜드평판조사는 2017년 6월 15일부터 2017년 7월 16일까지 지창욱, 박서준, 김지원, 여진구, 김소현, 주원, 김희선, 남지현, 오연서, 유승호, 김정은, 송하윤, 김영철, 안재홍, 김강우,  엘, 이지훈, 공승연, 이태임, 김선아, 이유리, 이준, 장희진, 조승우, 양세종, 최태준, 배두나, 최윤소, 함은정, 정소민, 이준혁, 박시은, 임주은, 윤소희, 유재명, 김지훈, 엄정화, 허준호, 이기광, 구본승, 정상훈, 최성재,  정겨운, 신혜선, 다솜, 김주현, 정재영, 오지은, 이덕화, 장승조 에 대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으로 이루어졌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