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한국

사회적 기업 에이바이봄 신제품 '울트라 나이트 리프 마스크' 최시원 전속 모델 발탁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l승인2017.08.30l수정2017.08.30 16:3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ceoparty@naver.com

코스메틱 브랜드 에이바이봄 (A. by BOM)이 8월 28일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울트라 나이트 리프 마스크’ 신제품 런칭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전했다. 

2010년 헤어 & 메이크업 부티크로 시작하여 대한민국의 트렌드를 선도한 에이바이봄 부티크가 런칭한 코스메틱 브랜드 에이바이봄은 세계 속의 K 뷰티 트렌드를 선도하며 이미 해외에서 그 입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

이 날 행사에는 중국 및 국내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브랜드에 대한 관심을 표했다. 더욱이 브랜드의 모델로 최시원이 선정, 이 날 행사에 참석하여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신제품 ‘울트라 나이트 리프 마스크’는 떼어낼 필요 없이 바르고 자는 슬리핑 마스크로 밤새 숙면을 취한 듯 활력 넘치는 피부를 선사한다. 에너지를 가득 담은 오렌지 컬러 플라워 에센스 성분과 미백, 주름 개선 기능성 성분이 함유된 꽃잎 모양의 치크 패치로 집중 케어를 한 후, 따뜻한 성질을 지닌 생강, 홍삼, 익모초, 꿀, 유자 성분이 함유된 슬리핑 마스크로 피부에 영양과 보습을 공급하는 더블 케어 제품이다.

또한 낮 동안 건조해지고 지친 피부를 밤사이 촉촉하게 유지시켜 주는 고함량 히알루론산 함유로 보습력이 뛰어나 환절기와 초가을 필수템으로 인기몰이 예정이다.

에이바이봄은 런칭 이래 꾸준히 소아 환자들과 학대 아동, 장애 아동과 노숙자 및 영아원 등에 총 4억여원이 넘는 금액을 기부해 온 것으로 밝혀졌다. 소아 환우를 위한 서울 시립 아동 병원과 넥슨 어린이 재활 병원에 1억원 기부를 시작으로 학대 아동과 가출 청소년, 미혼모 돕기 센터, 장애 아동 시설 등 여러 단체를 위한 기부에 앞장서며 지금까지 후원을 지속해 오고 있다.

에이바이봄은 이번 행사를 통해 유니세프에 기부금을 전달하며 불우 이웃 어린이를 돕는 후원 활동을 더욱 활발히 할 것이라고 전했다.

에이바이봄 제품은 롭스 가로수길점, 부츠 명동점, 올리브영 플래그십 스토어, 커먼 그라운드, 크리마레, 롯데 면세점 본점, 롯데 면세점 제주점, 신라 면세점 서울점, 신라 면세점 제주점, 온라인 스토어(GS SHOP, SSG닷컴, 롯데닷컴)에서 구입할 수 있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저작권자 © 미래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135-726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129, 4층 (논현동 거평타운)   |   413-120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155(문발동)
Tel : (02)3446-4111  |  Fax : (02)3446-7182  |  사업자 번호 : 220-86-23538  |  상호 : (주)미래한국미디어  |  대표자 : 김범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범수
Copyright © 2017 미래한국.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