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펠라 (LAPERLA), 마카오에서 2018 S/S 패션쇼 개최
라펠라 (LAPERLA), 마카오에서 2018 S/S 패션쇼 개최
  • 김나희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10.26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렬한 원색의 향연이 펼쳐진 라펠라 2018 S/S 컬렉션 눈길

지난 19일, 마카오에서 라펠라의 RTW와 오뜨꾸띄르 컬렉션을 선보이는 패션쇼가 진행 됐다.

라펠라 2018 S/S 패션쇼는 200명의 귀빈이 참석한 갈라 디너 자리를 통해 진행 되었으며, 톱 모델인 나타샤 폴리와 리우 웬 등 세계적인 모델이 엔딩을 장식하여 눈길을 끌었다.

라펠라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줄리아 하트의 2018 SS 컬렉션은 자연에 존재하는 돌이 가진 서로 대조되는 특징에 주목하였다. 특히 치유와 상처, 불변의 가변 그리고 물질과 생동성, 거칠고 변하지 않는 외형을 가진 돌의 속성과 돌 내부에 겹겹이 쌓인 세월의 흔적이 이루는 대조의 아름다움을 표현했다고 전했다.
 

 

또한 줄리아 하트는 RTW, 오뜨 꾸띄르, 슈즈, 액세서리 등을 통해 ‘라펠라 월드’를 만들어가는 과정이기에 패션과 명품 시장으로 세계적인 명성을 가진 마카오에서 쇼를 개최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하며 라펠라가 토탈 패션 브랜드로 거듭났음을 설명했다.

한편, 베네시안 호텔에서 열린 라펠라 2018 S/S 패션쇼에는 중국배우 판빙빙과 후빙 등이 참석해 컬렉션을 축하했다는 후문이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