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탐방] 역세권 중소형 아파트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
[부동산탐방] 역세권 중소형 아파트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
  • 김민석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17.10.28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세권 중소형 아파트가 여전히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들어 주택 대출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경제적 부담을 낮출 수 있으면서 역 주변에 위치해 미래가치가 높은 아파트로 수요가 몰리고 있기 때문이다. 또 최근에 공급되고 있는 중소형 아파트는 4베이를 비롯해, 알파룸 등 넓은 서비스 공간을 선보이고 있어 ‘가성비’가 높아진 것도 흥행에 성공하고 있는 이유로 풀이된다. 

중소형 아파트의 인기는 수치상으로도 드러난다.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올해 1~3분기에 분양한 전국 아파트 중 청약경쟁률 상위 100개 주택형을 분석한 결과 81개가 전용면적 85㎡ 이하의 중소형인 것으로 조사됐다.
 

 

청약경쟁률이 높은 단지 중에는 역세권까지 갖추고 있는 경우가 많았다. 서울에서 분양한 ‘신길센트럴자이’, ‘신반포센트럴자이’를 비롯해 부산에서 분양한 ‘부산 구서역 두산위브포세이돈’, ‘대신 2차 푸르지오’, 대구에서 분양한 ‘대구 범어네거리 서한이다음’, ‘오페라 트루엘 시민의숲’ 등이 이에 해당했다. 

한편, 연내에도 역세권이면서 중소형 위주인 단지들이 분양에 나서 수요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출퇴근 시간에 민감하고 자금력은 다소 부족한 젊은층에서 많은 관심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동원개발은 10월 시흥시 장현지구 B-7블록에 ‘시흥시청역 동원로얄듀크’를 선보인다. 지하 2층~지상 23층, 5개 동, 전용면적 73•84㎡, 총 447가구의 중소형 면적으로만 구성된다. 단지가 들어서는 장현지구는 소사-원시선(2018년 개통 예정), 신안산선(예정), 월곶판교선(예정)이 들어서는 시흥시청역(예정)이 계획돼 있어 트리플역세권(예정)을 갖출 전망이다. 향후 시흥시청역(예정)을 이용하면 서울 여의도까지 편리한 출근이 가능하며, 강남권 접근성도 좋아진다. 대형마트(예정)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서는 두개의 상업지구(예정)가 가깝게 위치해 있으며, 시흥시청 등 행정타운이 인근에 있어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 

한국토지신탁은 충남 아산시 배방읍 장재리 1719번지 일원에 짓는 ‘천안아산역 코아루 웰메이드시티’를 분양 중이다. ‘천안아산역 코아루 웰메이드시티’는 지하 5층~지상 20층, 전용 21~32㎡, 총 748실로 구성된다. 단지는 748실의 오피스텔 모두가 투자수익률이 가장 높은 소형 오피스텔로 구성돼 있다. KTX, SRT 정차역인 천안아산역을 비롯 수도권 전철 1호선 아산역이 인접하고 있으며 경부고속도로 천안IC를 이용한 도로교통망도 우수하다. 도보 5분 거리내 갤러리아백화점, 이마트, 롯데마트 등이 위치해 생활편의시설도 풍부하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