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우수한 소통지수 획득하며 순위 방어 성공.. .2020년 9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2위
엑소, 우수한 소통지수 획득하며 순위 방어 성공.. .2020년 9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2위
  • 정차현 미래한국 기자
  • 승인 2020.09.15 13:50
  • 댓글 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엑소 출연 육군 뮤지컬 '귀환', 유료 온라인 생중계

엑소 레이, DJ리햅과 콜라보…오늘(14일) 발표

엑소가 총 브랜드평판지수 하락률을 보였지만, 지난 8월과 같은 순위 유지에 성공해 ‘선두’ 도전을 밝게 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보이그룹 50개의 브랜드에 대해 2020년 8월 11일부터 2020년 9월 11일까지 빅데이터 48,979,150개를 분석하여 소비자들의 브랜드 습관과 평판을 분석한 결과, 엑소가 2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서,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이다.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분석은 보이그룹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브랜드평판 에디터 100명의 브랜드 모니터 분석도 포함되었다”며 “지난 9월 브랜드 빅데이터 37,953개와 비교해보면 22.03%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2위, 엑소 ( 수호, 찬열, 카이, 디오, 백현, 세훈, 시우민, 레이, 첸 ) 브랜드는 참여지수 290,224 미디어지수 666,624 소통지수 960,216 커뮤니티지수 354,05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2,271,119로 분석되었다. 지난 8월 브랜드평판지수 2,524,066과 비교하면 10.02% 하락했다.

​구 소장은 “엑소는 전체 2위의 미디어지수와 소통지수를 획득했다”며 “다만, 낮은 참여지수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엑소 브랜드는 2012년 데뷔한 보이그룹으로 8년째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수이다. ‘으르렁’, ‘Obsession’, ‘Love Shot’, ‘Tempo’, ‘LOVE ME RIGHT’, ‘CALL ME BABY’ 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는 보이그룹이며 유닛 ‘EXO-CBX (첸백시)’와 솔로 활동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엑소 디오와 시우민이 출연하는 육군 창작 뮤지컬 ‘귀환’이 유료 생중계 전막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귀환’은 지난해 6·25전쟁 전사자 유해발굴을 주제로 한 공연으로,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총 4회차가 온라인 유료 생중계된다.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기획된 이번 공연은 지난 6월 재연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여파로 일정이 미뤄졌다. 육군본부와 인사이트는 “해외 관객을 위한 영문 자막 서비스는 물론, 총 10대의 중계 카메라와 송출, 음향 장비를 총동원해 가깝고 생생하게 만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공연장에서 직접 느끼는 현장감과 열기를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실제 공연과 동일한 조건으로 생중계 라이브를 진행한다”고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엑소 디오, 시우민을 비롯해 윤지성, 이홍기 등 군복무 중인 가수들이 대거 출연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한 엑소 레이의 싱글 ‘BOOM(R3HAB Remix)’이 지난 14일 공개됐다. ‘BOOM(R3HAB Remix)’은 DJ 리햅(R3HAB)와 컬래버레이션한 곡으로, 레이의 네 번째 솔로 앨범 ‘蓮 (LIT)’(연)에 수록된 ‘蹦 (Boom)’(붕) 리믹스 버전이다. 이 곡의 원곡을 작업한 레이가 다시 편곡에 참여한 만큼 팬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지난 7월 발표한 네 번째 솔로 앨범 ‘蓮 (LIT)’으로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 QQ뮤직에서 판매액을 기준으로 부여하는 앨범 최고 등급인 ‘명예의 전당 에픽 앨범’(판매액 5천만 위안 돌파)에 오르는 등 높은 인기를 입증한 바 있는 레이가 앞으로 어떤 활동을 이어나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구창환 한국기업평판연구소장은 2020년 9월 보이그룹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에 대해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소비 14.06% 상승, 브랜드이슈 3.40% 상승, 브랜드소통 39.53% 상승, 브랜드 확산 42.62% 상승했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시사주간지 <미래한국>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외부게재시 개인은 출처와 링크를 밝혀주시고, 언론사는 전문게재의 경우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elis 2020-09-16 06:17:16
엑소 깅스

elis 2020-09-16 06:13:06
EXO LEGENDS!

Edemilson 2020-09-16 04:31:51
엑소 킹스

Camila 2020-09-16 03:51:32
엑소 최고

Camila 2020-09-16 03:48:44
엑소 킹스